LG유플러스, 실시간 건강관리 서비스 '스마트 실버케어' 실증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LG유플러스, 실시간 건강관리 서비스 '스마트 실버케어' 실증

실버 세대 대상 실증, 서비스 보완 거쳐 내년 상용화 목표

 
 
LG유플러스와 인천시 남동구청 관계자들이 스마트 실버케어 애플리케이션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와 인천시 남동구청 관계자들이 스마트 실버케어 애플리케이션을 시연하고 있다. [사진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인천시 남동구, 가천대와 ‘스마트 실버케어’ 서비스의 상용화를 위한 실증에 돌입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실증은 인천시 남동구 관내 거주 65세 이상 어르신 210명을 대상으로 8주 동안 진행한다.
 
LG유플러스가 올해 개발한 스마트 실버케어 서비스는 인공지능(AI) 스피커, 시니어 맞춤형 스마트밴드 등 스마트 기기를 통해 수집된 고객의 건강 관련 정보를 태블릿과 스마트폰에서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비대면 건강관리 솔루션이다.  
 
방문 간호 업무를 수행하는 간호사나 요양보호사는 이 같은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 혈압·체지방·수면시간 등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 아울러 낙상이나 배회 등 응급 상황 발생 시 알람을 받아 신속한 대처도 지원한다.
 
실증에 참여한 어르신들에게 지급되는 AI스피커와 스마트밴드는 이동형 IPTV 'U+tv프리'와 연동된다. 수집된 건강 정보를 U+tv프리에 탑재된 스마트 실버케어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LG유플러스는 실증을 위해 가천대 연구진이 개발한 건강 맞춤 프로그램 콘텐트를 스마트 실버케어 앱으로 구현했다.
 
LG유플러스는 실증을 마치는 대로 보완 기간을 거친 후 내년 상용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국가 시범 스마트시티로 지정된 세종특별자치시와 부산광역시에 스마트 실버케어 서비스 도입을 제안할 예정이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신사업추진담당은 “비대면 건강 관리 서비스를 통해 어르신의 건강한 삶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방문 간호 업무를 수행하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스마트 실버케어에 인지기능 강화를 위한 교육 훈련 콘텐트와 배회하는 어르신을 조기에 발견하고 실종을 방지하는 기능을 강화해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원태영 기자 won77@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