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5G 주파수 추가 할당 신청서 제출”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LG유플러스 “5G 주파수 추가 할당 신청서 제출”

주파수 추가 확보 통해 5G 품질 개선 노려

 
 
LG유플러스가 주파수 추가 할당 사업을 신청했다.[연합뉴스]

LG유플러스가 주파수 추가 할당 사업을 신청했다.[연합뉴스]

LG유플러스가 정부의 5G 주파수 추가 할당 사업에 응찰했다. LG유플러스 측은 “4일 오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주파수 이용 계획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정부의 이번 추가 할당 범위는 3.40∼3.42㎓ 대역의 5G 주파수 20㎒ 폭으로, LG유플러스가 사용 중인 3.42∼3.50㎓의 80㎒폭 바로 아래에 붙어 있다. 현재 SK텔레콤(SKT)은 3.60∼3.70㎓의 100㎒폭을, KT는 3.50∼3.60㎓의 100㎒폭을 사용하고 있다.
 
정부의 이번 할당 범위는 3.40~3.42㎓ 대역의 5G 주파수 20㎒ 폭이다. LG유플러스가 사용 중인 3.42~3.50㎓의 80㎒폭 바로 아래에 붙어 있다. 인접 대역을 쓰는 LG유플러스가 추가 할당 대역을 가져갈 경우 이용이 상대적으로 쉽다.  
 
반면 SK텔레콤은 3.60∼3.70㎓의 100㎒폭을, KT는 3.50∼3.60㎓의 100㎒폭을 사용하고 있다. 이들이 할당받을 경우 서로 떨어져 있는 대역을 묶어서 쓰는 ‘주파수 묶음(carrier aggregation)’을 위한 추가 기술 투자가 불가피하다.  
 
이번에 5G 주파수를 추가로 할당받은 사업자는 2025년 12월까지 15만국(총 누적)의 5G 무선국을 구축해야 한다. 농어촌 공동망의 구축 완료 시점을 2024년 6월에서 2023년 12월로 6개월 단축해야 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4일 오후 6시까지 할당 신청서와 관련 자료를 낸 법인을 대상으로 할당 신청 적격 여부를 심사하고, 7월 중 최종 낙찰업체를 발표한다. 주파수 할당은 올해 11월 1일 이뤄질 예정이며, 사용기한은 2028년 11월 30일까지로 기존 5G 주파수 이용종료 시점과 같다.

김다린 기자 quill@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