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앞치마 두르고’ MZ직원과 소통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앞치마 두르고’ MZ직원과 소통

그룹사 MZ세대 직원들과 1일 쿠킹클래스 행사 참여
직접 요리 만들어 직원들과 함께 식사
“상하관계 넘어서는 소통·공감 자주 가질 것”

 
 
손태승 회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이 그룹사 소속 MZ세대 직원들과 ‘1일 쿠킹클래스’ 행사에 참여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우리금융]

손태승 회장(앞줄 왼쪽에서 두번째)이 그룹사 소속 MZ세대 직원들과 ‘1일 쿠킹클래스’ 행사에 참여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우리금융]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MZ세대 직원들과 ‘1일 쿠킹클래스’ 행사에 참여해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11일 우리금융에 따르면 이날 행사의 주제는 그룹사의 조직문화 혁신을 주도하는 MZ세대 직원들과 최고 경영자(CEO)와의 ‘격의 없는 소통’이다. 손 회장은 앞치마를 두르고 직접 만든 요리로 직원들과 함께 식사하며 편하게 대화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평소 MZ세대 직원들과의 소통을 강조해 온 손 회장은 “직원들과 요리를 함께하며 자연스럽게 가까워질 수 있었고 또 많이 배울 수 있었다”며 “리버스 멘토링(Reverse Mentoring)은 상하관계를 넘어서는 소통 방법으로, 앞으로도 임직원 간 이런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자주 갖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행사에 참여한 직원들도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서로 요리를 가르쳐주고 배우면서 많은 대화를 할 수 있었다”며 “그룹 최고 경영자가 격식 없이 소탈하게 직원들과 함께 하는 모습이 가장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수평적 조직문화 확산을 위해 직위와 직급을 떠나 임직원들이 서로 편안하게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자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용우 기자 ywlee@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