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프리콘 과정서 스마트건설기술 적용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현대엔지니어링, 프리콘 과정서 스마트건설기술 적용

시공과 관련된 제반 사항 사전 검증으로 기술안전성 제고

 
 
‘오산 현대테라타워 CMC’ 현장 스카이브릿지 건설에 적용한 스마트기술인 ‘홀로렌즈’ 적용 화면[현대엔지니어링]

‘오산 현대테라타워 CMC’ 현장 스카이브릿지 건설에 적용한 스마트기술인 ‘홀로렌즈’ 적용 화면[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이 지식산업센터인 ‘오산 현대테라타워 CMC’ 현장 스카이브릿지 건설을 위한 프리콘 과정에 최첨단 스마트건설기술을 적용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스카이브릿지 제작 및 설치의 정확성, 시공성,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프리콘 과정에서 ▶홀로렌즈 ▶3D 스캐닝 ▶IOT 센서 등 첨단 스마트 기술을 적용했다고 13일 밝혔다.
 
프리콘은 본격적인 시공에 앞서 공사 중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을 사전 검토하는 과정을 통칭한다. 특히 원가, 일정 등 시공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제반 사항들을 사전 검증해 건설 프로젝트 계획에 따라 수행되도록 기술안전성을 제고하는 역할을 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오산 현대테라타워 CMC 현장에 설치 중인 스카이브릿지는 길이 36m, 폭 11~17m, 높이 9m에 무게만 400톤에 달한다. 설치 높이는 국내에서 가장 높은 지상 110m 높이에 건설된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기존 일부 공정에만 적용됐던 프리콘을 구조물 조립부터 설치 마감까지 전 공정에 적용함으로써 시공 정확성을 높이고, 근로자의 안전도 확보할 수 있었다”며, “스카이브릿지를 시작으로 고난도 특수공종에 프리콘을 확대해 시공품질 향상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두현 기자 wannaD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