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몽골 울란바토르 노선 증편 운항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항공

print

아시아나항공, 몽골 울란바토르 노선 증편 운항

내달 28일까지 운항 횟수 주 4회로 늘려

 
 
 
아시아나항공 A330. [사진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A330. [사진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이 인천~몽골 울란바토르 노선을 증편 운항한다.
 
아시아나항공은 기존 주 2회 운항한 인천~울란바토르 노선의 운항 횟수를 내달 28일까지 주 4회로 늘린다고 18일 밝혔다. 해당 노선은 오전 9시에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각으로 오전 11시 35분에 울란바토르 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돌아오는 항공편은 현지시각으로 오후 1시 20분에 출발해 오후 5시 3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아시아나항공은 “해당 노선에 298석 규모의 A330 항공기를 투입해 승객들의 편안한 여행을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몽골의 수도인 울란바토르는 몽골 전체 인구의 약 45%가 거주하는 대도시다. 몽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입국 제한 조치 해제 국가로, 코로나19 백신 접종, PCR(유전자 증폭) 검사 없이 자유롭게 입국이 가능하다. 한국인은 비자 없이 90일간 여행할 수 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내달 10일까지 인천~울란바토르 항공권을 중에 일부 스케줄을 대상으로 특가 항공권을 판매한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