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BMW·벤츠 다 제쳤다…현대차 아이오닉5, 최고의 전기차 등극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아우디·BMW·벤츠 다 제쳤다…현대차 아이오닉5, 최고의 전기차 등극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 ‘2022 올해의 전기차’ 선정
항속거리·충전속도 등 차량 전반적인 부분 우수성 인정받아

 
 
 
현대차 아이오닉 5가 카앤드라이버 ‘2022 올해의 전기차’에 선정됐다. [사진 현대차]

현대차 아이오닉 5가 카앤드라이버 ‘2022 올해의 전기차’에 선정됐다. [사진 현대차]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 5가 아우디 e-트론, BMW iX, 메르세데스-벤츠 EQS 등과 경쟁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 아이오닉 5는 최근 미국 자동차 전문지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가 발표한 ‘2022 올해의 전기차’에 선정됐다.
 
카앤드라이버는 아이오닉 5를 포함해 아우디 e-트론 GT, BMW i4 및 iX, 쉐보레 볼트 EV, 포드 머스탱 마하-E GT, 메르세데스-벤츠 EQS 등 20개 전기차 모델을 대상으로 3주간의 평가를 실시했다. 이 과정에서 아이오닉 5는 19개 경쟁 차량을 제치고 최고의 전기차로 선정됐다. 평가는 카앤드라이버 에디터들을 통해 ▶차량 가치 ▶주행 테스트 ▶차량에 적용된 신기술 ▶주행의 즐거움 등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토니 퀴로가(Tony Quiroga) 카앤드라이버 편집장은 “아이오닉 5는 주행성능, 항속거리, 충전속도 등 차량 전반적인 부분에서 우수한 상품성을 보여줬다”며 “전기차 구매를 원하는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제안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호세 무뇨즈(Jose Munoz) 현대차 글로벌 최고운영책임자(COO) 겸 북미권역본부장(사장)은 “넓은 실내 공간과 우수한 성능을 제공하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적용한 아이오닉 5를 성공적으로 출시했다”며 “아이오닉 5에 이어 앞으로 아이오닉 6, 아이오닉 7 출시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 높은 만족도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오닉 5는 높은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미디어와 고객들에게 많은 호평을 받고 있다. ‘2022 월드카 어워즈’에서 ‘세계 올해의 자동차’를 수상한 데 이어 ‘2022 독일 올해의 차’, ‘2022 영국 올해의 차’에 선정됐다. ‘아우토 빌트(Auto Bild) 최고의 수입차(Best Import Cars of the Year) 전기차 부문 1위’, ‘아우토 자이퉁(Auto Zeitung) 전기차 비교평가 종합 1위’ 등도 차지한 바 있다.
 
현대차 측은 “아이오닉 5는 ‘전기차의 새로운 지평선(The new horizon of EV)’이라는 론칭 메시지처럼 전기차의 지평을 열고 있다”며 “이번 발표를 통해 전기차 시대를 대표하는 모델로 인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지완 기자 anew@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