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YPTOCURRENCY - 비트코인 규제에 나선 중국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가상 화폐

print

CRYPTOCURRENCY - 비트코인 규제에 나선 중국

CRYPTOCURRENCY - 비트코인 규제에 나선 중국

중국 정부가 온라인 결제처리업체와 비트코인 거래소 간의 거래를 금지해 환전의 길이 막혔다. BTC 차이나의 바비 리 CEO는 다른 형태의 서비스를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2009년, 일본에 살고 있다고 주장하는 프로그래머 나카모토 사토시가 비트코인 시스템을 개발했을 때만 해도 비트코인은 아무 가치가 없었다.

그러나 4년 뒤 비트코인의 가치는 개당 1100달러까지 치솟았다. 중국의 투기 수요가 급증한 탓이다. 아직 유명하지는 않지만, 상하이 비트코인 거래소 BTC 차이나는 투기 수요를 만족시키며 세계 최대 비트코인 거래소로 급부상했다. BTC 차이나에서는 하루 최대 10만 개의 비트코인이 거래되는데 이를 화폐 가치로 환산하면 무려 1억 달러다. 시장 2위인 일본 거래소 마운트 곡스(Mt.Gox)보다 점유율이 2배나 높다.

위 기사의 원문은 http://forbes.com 에서 보실수 있습니다.

포브스 코리아 온라인 서비스는 포브스 본사와의 저작권 계약상 해외 기사의 전문보기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이 점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