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YBER SECURITY - 알카에다도 미 정부도 내 고객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정책이슈

print

CYBER SECURITY - 알카에다도 미 정부도 내 고객

CYBER SECURITY - 알카에다도 미 정부도 내 고객

미국의 클라우드플레어는 저렴한 가격에 클라우드 데이터 보안 서비스를 보급한다. 전체 고객 중 4~5% 정도가 한 달에 20~5000달러를 내고 암호화 프로그램과 방화벽보다 강력한 DDoS 방어기능을 제공 받는다.



“가수 저스틴 팀버레이크와 나의 공통점은 미국 특수기동대(SWAT)의 급습을 당했다는 것”이라고 클라우드 플레어(CloudFlare) CEO 매튜 프린스(Matthew Prince)는 말했다. 2012년 한 무장 구조대가 인질 구출 채비를 마치고 프린스 CEO의 회사에 들이닥쳤다. 장난전화 한 통 때문이었다. 그 이후 SWAT와 폭탄 탐지견이 클라우드플레어를 처음 방문했고 SWAT는 여러 차례 찾아왔다.

프린스 CEO는 이제 달갑지 않은 관심에 익숙해졌다. 정부 요원들은 이따금씩 총 대신 법원 명령서를 들고 그의 사무실에 나타났다. 누가 클라우드플레어 서버에 데이터를 보내고 있는지 알아내기 위해서다. 이 모든 관심은 클라우드플레어가 이뤄낸 성과 때문에 생긴 일이다. 바로 저렴하고 믿음직스런 악성데이터 방지 서비스다.

위 기사의 원문은 http://forbes.com 에서 보실수 있습니다.

포브스 코리아 온라인 서비스는 포브스 본사와의 저작권 계약상 해외 기사의 전문보기가 제공되지 않습니다.

이 점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