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리, 해외사업 순항 속 수재보험료↑… 세계 '10대 재보험사' 됐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코리안리, 해외사업 순항 속 수재보험료↑… 세계 '10대 재보험사' 됐다

A.M. Best 선정 재보험사 순위서 10위권 재진입
해외사업 속도내며 수재보험료 상승, 견고한 사업구조도 한몫

 
 
[연합뉴스]

[연합뉴스]

 
코리안리재보험㈜은 A.M. Best사가 최근 발표한 지난해 세계 재보험사 순위(수재보험료 기준)에서 수재보험료 77억7700만불을 기록, 10위를 차지했다고 3일 밝혔다.
 
전년도에 11위를 기록했던 코리안리는 순위가 한 단계 상승하며 10위권에 재진입했다. 뮤니크리와 스위스리가 1, 2위에 올랐으며, 하노버리, 스코르 등이 뒤를 이었다.
 
코리안리의 순위 상승은 해외진출을 통한 영업기반 확대와 견실한 사업구조 덕분으로 풀이된다.
 
코리안리는 최근 6년간 전체 12개 해외거점 중 6곳을 설립하며 적극적인 해외진출 행보를 펼쳐왔다. 이를 통해 전체 수재보험료에서 해외수재가 차지하는 비중도 2015년 21%에서 2020년에는 26%로 높아졌다. 
 
또한, 올 하반기 중 미국 내 재보험 중개법인 설립을 추진하는 등 지속적으로 해외영업기반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내실경영을 강조하며 안정적인 수재 증대와 포트폴리오 개선을 지속한 결과, 양호한 수익성을 나타낸 점도 눈에 띈다. 대표적인 수익성 지표인 합산비율에서 코리안리는 99.6%로 상위 20개 재보험사 중 유일하게 100% 미만을 기록했다.(상위 20개 재보험사 합산비율 평균: 105.7%)
 
코리안리는 2011년 처음 세계 10위 재보험사에 오른 뒤, 안정적인 성장을 이루며 줄곧 10위권 안팎을 유지해왔다. 
 
코리안리 관계자는 "향후 적극적인 해외진출을 통한 신시장 확대와 지속적인 포트폴리오 개선을 통해 10위권 내 재보험사들과의 경쟁에서 또 한 번의 도약을 이뤄내겠다"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