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원, 지난해 누적 회원 133% 증가...“MZ세대가 절반 이상”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가상 화폐

print

코인원, 지난해 누적 회원 133% 증가...“MZ세대가 절반 이상”

2021년 누적 회원 222만명
민원 대응률 304% ↑, 직원 수 53% ↑…질적·양적 성장 동시에 이뤄

 
 
5일 코인원이 지난해 12월 기준 누적 회원 수가 전년 대비 133% 늘어난 222만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 코인원]

5일 코인원이 지난해 12월 기준 누적 회원 수가 전년 대비 133% 늘어난 222만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사진 코인원]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지난해 12월 기준 누적 회원 수가 전년 대비 133% 늘어난 222만명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코인원 가입자의 연령대 또한 1년 사이 큰 변화를 보였다. 지난해 신규 회원가입자 중 30대가 34.04%로 가장 많았고, 20대(26.17%), 40대(23.54%), 50대(11.80%) 순으로 집계됐다. 전년 대비 20대의 신규가입 회원 비중이 약 9% 늘어나면서, 2030 세대의 신규가입 비율이 과반을 차지했다. 코인원 관계자는 “2021년 암호화폐 투자에 대한 MZ(밀레니얼+Z)세대의 관심이 뜨거웠음을 입증한 것”이라고 말했다.  
 
급증한 회원 수에 맞춰 코인원은 지난해 4월 오프라인 고객센터를 재개했다. 여기에 24시간 채팅 상담과 전화 상담까지 오픈하는 등 1년 365일 온·오프라인을 통한 민원 접수가 가능한 시스템을 마련했다. 그 결과 전년 대비 고객 민원 대응률이 304% 이상 높아져 고객 편의성과 만족도가 크게 높아졌다는 게 코인원 측의 설명이다.
 
암호화폐 시장 규모 확대와 함께 코인원의 기업 규모 역시 크게 성장했다. 전년도 대비 직원 수가 53% 증가해 현재는 130명에 이른다. 민원 대응 서비스를 위한 고객센터 인력 2배 이상 확충 및 자금세탁방지(AML)센터를 비롯해 개발 조직을 중심으로 한 전 직군 세 자릿수 채용을 시행한 결과다. 올해는 250명까지 직원 규모를 늘릴 계획이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2021년은 암호화폐의 폭발적인 성장과 함께 코인원이 한 단계 더 성장할 수 있었던 의미 깊은 한 해”라며 “올해도 신규 투자자의 암호화폐 시장 유입이 대거 예상되는 만큼 거래소 시스템 안정화 및 안전한 투자환경 제공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