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멸공 자제” 반나절 만에…신세계 주가 ‘회복’, 이마트는 ‘털썩’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정용진 “멸공 자제” 반나절 만에…신세계 주가 ‘회복’, 이마트는 ‘털썩’ [증시이슈]

11일 오전 신세계 주가 3%대 상승
이마트는 1%대 하락…계열사들도 ↓
정 부회장, 이날 오전 신세계 보이콧 이미지 공유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스타그램. [사진 화면캡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인스타그램. [사진 화면캡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의 ‘멸공’ 발언 논란이 이어지는 가운데 전날 6.8% 하락했던 신세계 주가가 11일 오전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전날 5.34% 떨어졌던 신세계인터내셔날 주가도 오전 기준 상승 중이다. 신세계푸드, 신세계건설, 신세계 I&C는 여전히 하락세다. 정용진 부회장의 멸공 주장이 외신에까지 보도되며 파장을 일으키면서 전날 신세계그룹의 시가총액은 2000억원 넘게 증발하기도 했다.  
 
이날 오전 10시 58분 기준 신세계는 어제보다 3.22% 오른 24만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에는 6.8% 급락한 23만3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하루 만에 신세계의 시가총액은 2조4613억원에서 2조2939억원으로 1674억원 감소했다. 같은 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주가는 5.34% 하락한 13만3000원에 장을 마감하며 52주 신저가를 찍었다.  
 
그룹 계열사들도 여전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신세계푸드는 어제보다 2.56% 떨어진 7만6100원, 신세계 I&C는 2.45% 떨어진 17만9500원에 거래중이다. 전날 멸공 발언에 영향을 받지 않았던 신세계건설도 이날은 1.53% 떨어진 3만8600원을 기록하고 있다.  
 
반면 전날 신세계건설과 함께 상승마감했던 이마트가 이날 오전엔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이마트는 어제보다 1.34% 떨어진 14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주가의 영향은 다른 계열사들보다 상대적으로 적게 받고 있지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나경원 전 의원이 이마트에 방문해 인증샷을 올리고 멸공을 연상시키는 멸치와 콩을 태그해 논란이 일기도 했다.  
 
한편 이 같은 신세계 그룹주의 동반 하락 등과 관련해 정용진 부회장은 ‘멸공’ 발언을 자제하겠다고 측근에게 밝혔다는 소식이 전날 전해지기도 했다. 하지만 수습에 나선 지 반나절 만인 이날 오전 정 부회장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보이콧 정용진, 가지 않습니다. 사지 않습니다’라는 문구가 담긴 이미지를 올려 또 한 번 논란이 되고 있다. 

김채영 기자 kim.chaeyoung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