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청담신동아 리모델링’ 수주, 올해 벌써 2번째 성과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롯데건설 ‘청담신동아 리모델링’ 수주, 올해 벌써 2번째 성과

성수1구역 재건축이어 서울 핵심지역 정비사업 시공권 확보 성공
단지명 ‘르엘 라필투스’ 유력, 하이앤드 단지 조성 기대

롯데건설 청담신동아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조감도 [롯데건설]

롯데건설 청담신동아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조감도 [롯데건설]

롯데건설이 올해 들어 서울 한강변 핵심지에서만 두 번째 정비사업 시공권 확보에 성공했다.  
 
롯데건설은 27일 오후 리베라 청담 호텔에서 개최된 ‘청담신동아아파트 리모델링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를 통해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뚝섬역과 서울숲이 가까운 ‘성수1구역 주택재건축사업’ 시공권을 확보한 지 불과 5일 만이다.  
 
공사비는 630억원이며 이번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해당 단지는 지상 14층 106가구에서 지상 20층 121가구로 탈바꿈할 예정이다.  
 
강남구 청담동 134-16번지 소재 청담신동아아파트는 부촌으로 유명한 청담동에서도 한강변에 인접한 입지를 자랑한다. 이에 롯데건설은 이미 청담신동아아파트 리모델링 조합에 자사 하이앤드 브랜드 ‘르엘(LE EL)’을 제안하는 등 고급 단지 조성을 계획 중이다.  
 
단지명은 ‘르엘 라필투스’로 펫네임(pet name, 별칭)인 라필투스는 보석을 의미하는 라틴어 ‘라필루스’와 강가를 뜻하는 ‘리투스’를 결합해 탄생했다. 즉 “보석처럼 빛나는 한강변의 독보적인 하이앤드 단지를 완성하겠다”는 롯데건설의 의지를 담고 있는 이름이다.
 
롯데건설은 무엇보다 커튼월룩과 독창적인 입면을 활용해 하이앤드 단지에 걸맞은 건물 외관을 완성할 계획이다. 단지 내 조경은 한강조망을 즐길 수 있는 ‘스카이럭스가든’과 미디어아트로 꾸며진 ‘미스틱뷰테라스’로 꾸며진다. 이밖에 입주민들에게 편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세대 당 8.6㎡(2.6평)으로 단지 규모 대비 넓은 규모의 커뮤니티 시설을 제안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최근 리모델링 전담부서를 신설하고 리모델링사업 경쟁력을 강화한 결과 점차 리모델링 시장에서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이런 경쟁력을 바탕으로 리모델링 사업을 적극 수주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민보름 기자 min.boreum@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