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사 주담대 금리 3.72~5.66%…전달보다 상단 소폭 상승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보험사 주담대 금리 3.72~5.66%…전달보다 상단 소폭 상승

3월 주담대 전달 대비 상단 0.11%p ↑
일부 보험사는 하향 조정도

 
 
6개 주요 보험사의 아파트담보대출 금리 추이

6개 주요 보험사의 아파트담보대출 금리 추이

주요 보험사의 이번 달 주택담보대출(아파트담보대출) 금리가 지난달과 대체로 비슷한 분포를 보이면서 상단이 소폭 상승했다.
 
21일 생명보험협회와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부동산담보대출을 취급하는 보험사 가운데 삼성생명·한화생명·교보생명·삼성화재·현대해상 등 5개사의 이달 아파트담보대출(변동금리, 분할상환) 운영 금리는 3.72~5.66%에 분포했다. 전달과 비교하면 큰 폭의 변화는 없었지만, 상단이 0.11% 포인트(p), 하단이 0.01%p 상승했다.
 
지난달 보험사가 취급한 주담대의 평균 금리는 3.59~5.04%로 지난 1월 각 보험사의 평균 금리 3.68~4.70%와 비교해 상단이 0.34%p 오른 바 있다.
 
지난 몇 개월 새 보험사의 주담대 금리는 시장금리 동향을 반영해 서서히 우상향하는 가운데, 최근 가산·우대금리 조정으로 운영금리 상단을 낮추는 보험사들도 있다. 삼성생명은 지난달 3.82~5.32%에서 이번 달 3.72~4.87%로, 신한라이프는 4.06~5.16%에서 4.00~4.36%로 운영금리를 각각 낮췄다.
 
보험사 주담대는 은행만큼 취급액이 크지 않지만 은행보다 금리가 더 낮아지기도 하며, 차주단위(개인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기준이 은행보다 10%p 높아 대출 한도가 더 높을 수 있다.
 
신용대출(소득 무증빙형) 금리는 4개 생명보험사가 9.01~9.76%, 삼성화재와 DB손해보험이 각각 8.52%와 8.12%를 공시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