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 기대감 크다…엔터주 동반 강세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실적 기대감 크다…엔터주 동반 강세 [증시이슈]

증권가 호평 속 JYP엔터 8.48% ↑

 
 
엔터주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트와이스의 미국 콘서트.[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엔터주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트와이스의 미국 콘서트.[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엔터테인먼트 관련주가 동반 상승했다. 3월 22일 ‘엔터 대장주’ 하이브는 전일 대비 2.48% 오른 28만9000원에 장을 마감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8.48% 상승했고, 에스엠은 3.65%, 와이지엔터테인먼트도 5.47% 올랐다. 디어유 역시 전일 대비 3.80% 오른 5만4700원에 장을 마감했다.  
 
엔터테인먼트 업종의 주가가 강세인 건 업계가 코로나19 사태로 막혔던 공연과 투어를 재개하고 있고, 메타버스나 대체불가능토큰(NFT) 같은 신사업에 대한 성장 기대감 때문으로 풀이된다. 증권가의 전망도 밝다. 신한금융투자는 주요 엔터테인먼트 기업의 양호한 성장이 지속하고 있다면서 엔터주 비중 확대를 제안했다.  
 
유진투자증권은 JYP엔터테인먼트를 두고 “올해 상반기 주요 아티스트의 투어를 기대할 만하고, 내년엔 다양한 국가에서 신인 아티스트가 데뷔한다”면서 “기대할 모멘텀이 많다”고 평가했다. 하나금융투자는 “영업이익이 증가할 것”이라면서 JYP엔터테인먼트의 목표주가를 끌어올렸다.  
 
 

김다린 기자 kim.dar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