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지난해 영업익만 3조2700억…이사회서 빠진 카카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두나무, 지난해 영업익만 3조2700억…이사회서 빠진 카카오

2021년 매출 3조7046억원·영업이익 3조2714억원
이사보수 한도 200억원 의결…지난해와 동일

 
 
31일 두나무에 따르면 두나무의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수익(매출)은 3조7046억원, 영업이익은 3조2714억원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은 2조2411억원이었다. [연합뉴스]

31일 두나무에 따르면 두나무의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수익(매출)은 3조7046억원, 영업이익은 3조2714억원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은 2조2411억원이었다. [연합뉴스]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의 지난해 매출이 3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31일 열린 두나무 정기 주주총회에서는 2021년도 재무제표 승인, 사내이사 선임 등 총 4가지 안건이 통과됐다.
 
두나무의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수익(매출)은 3조7046억원이었고, 영업이익은 3조2714억원으로 나타났다. 당기순이익은 2조2411억원이었다.
 
두나무 정민석 최고운영책임자(COO)와 임지훈 최고전략책임자(CSO)를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하는 건도 통과됐다. 다만 카카오는 재무적 투자자로서 두나무의 이사회에 참여하지 않기로 하면서 이성호 사외이사는 사임했다.
 
결의에 따라 두나무 이사회는 사내이사인 송치형 회장과 이석우 대표, 정민석 COO, 임지훈 CSO로 구성된다. 김형년 부회장은 최근 일신상 사유로 등기이사직에서 물러났지만, 부회장 직함은 유지한다.
 
등기임원의 보수 한도는 지난해와 같은 200억원으로 의결했다. 이는 상한선일 뿐 실제 이사 개인에게 지급될 총액은 아니다. 두나무 측은 “등기이사의 수를 대폭 늘릴 경우를 대비하기 위해 보수 한도를 당초 높게 잡았지만, 다시 이전과 동일한 총액으로 수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