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창업·벤처 생태계 11년간 3.2배 컸다” [체크리포트]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한국 창업·벤처 생태계 11년간 3.2배 컸다” [체크리포트]

2021년 창업·벤처 생태계 종합지수 발표

 
 
지난 11년간 국내 창업·벤처 생태계가 3.2배 성장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4일 중소벤처기업부는 창업·벤처 업계의 동향을 계량화한 ‘창업·벤처 생태계 종합지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지수는 창업 생태계의 주요 주체인 기업, 투자자, 정부를 각각 대상으로 한 기업지수, 투자지수, 정부지수로 구성됐다.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11년간 창업·벤처 생태계 종합지수는 전체적으로 상승세를 보였다. 지난해 종합지수는 2010년(100.0) 대비 약 3.2배 상승한 319.6을 기록했다. 2020년 262.5보다도 큰 폭으로 늘었다.
 
세부적으로는 기업지수 163.7, 투자지수는 467.8, 정부지수는 334.9로 조사됐다. 기업지수 항목 중에서는 지난해 벤처기업 연구개발비가 2010년 대비 3배가 됐고, 투자지수 항목에서는 같은 기간 벤처투자액이 7배로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정부지수 항목 중에서는 지난해 모태펀드 출자금액(887.3)이 2010년의 9배로 조사됐다. 중기부는 종합지수뿐만 아니라 세부지수도 꾸준히 상승하는 추세를 감안하면 국내 창업·벤처 생태계는 지속 성장 중이라고 풀이했다.
 
유형별로 보면 창업 생태계 지수는 338.3, 벤처 생태계 지수는 343.0으로 유사하게 나타났다.

김다린 기자 kim.dar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