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 루나 사태 막자”…코인마켓 거래소 공동 가이드라인 추진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제2 루나 사태 막자”…코인마켓 거래소 공동 가이드라인 추진

거래소 독과점 해소·실명계좌 확대 등 다른 현안도 공동 대응

 
 
KDA 관계자들이 9일 오전 11시 서울 구로구 이앤씨벤처드림타워 회의실에서 ‘공동 가이드라인 제정위원회’ 1차 회의를 가진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KDA]

KDA 관계자들이 9일 오전 11시 서울 구로구 이앤씨벤처드림타워 회의실에서 ‘공동 가이드라인 제정위원회’ 1차 회의를 가진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 KDA]

한국디지털자산사업자연합회(KDA)는 국내 8개 코인마켓 거래소가 학계·법조계와 함께 가상자산(암호화폐)의 거래지원 심사 기준 등에 대한 공동 가이드라인 제정에 나섰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지난달 발생한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재발 방지하기 위해 추진된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는 ▶프로비트 ▶코어닥스 ▶플랫타익스체인지 ▶보라비트 ▶비트레이드 ▶BTX(구 비둘기) ▶빗크몬 ▶오아시스 등 8개 코인마켓 거래소와 김형중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 특임교수, 권오훈(차앤권 법률사무소) 변호사 등이 참여했다.
 
KDA는 현재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고팍스 등 국내 5대 원화 거래소가 추진하는 공동대응 방안을 원칙적으로 수용하면서 코인마켓 거래소에 특성에 맞는 공시 등 기준과 절차를 공동으로 제정할 예정이다.
 
또 일부 거래소의 독과점 해소, 은행 실명계좌 발급 확대 등을 위해서도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강성후KDA 회장은 “가급적 이른 시일 내코인마켓 거래소 특성에 맞는 공동 가이드라인을 제정하고 시행하겠다”며 “코인마켓 거래소들이 투자자 보호를 넘어 건전한 생태계를 조성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hyeongj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