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7월 7일 ‘포켓몬빵’ 신상 나온다…이번엔 ‘품귀’ 해소될까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유통

print

[단독] 7월 7일 ‘포켓몬빵’ 신상 나온다…이번엔 ‘품귀’ 해소될까

SPC삼립, 포켓몬빵 신제품 7월 7일 출시
띠부띠부씰 생산 한계에 물량 확대 어려움
신제품 소식에 소비자는 기대, 편의점 점주는 한숨

 
 
7월7일 신제품으로 출시될 포켓몬빵. [사진 화면캡처]

7월7일 신제품으로 출시될 포켓몬빵. [사진 화면캡처]

SPC삼립이 오는 7월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포켓몬빵’ 신제품을 내놓으며 제2의 포켓몬빵 열풍을 이어간다. 포켓몬빵 신제품 출시 소식이 전해지면서 일부 소비자들과 편의점주들 간 반응은 극과 극으로 갈리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7월 7일 새롭게 출시될 포켓몬빵 제품은 ▲메타몽의말랑말랑블루베리 ▲돌아온 이슬의 초코파운드 ▲돌아온 이상해씨의초코팡팡 등이다. ‘꼬부기의달콤파삭꼬부기빵’은 단종될 예정이다. 
 

신규 띠부씰 대거 추가…품귀 대란은 여전 

이번 신제품의 특징은 신규 띠부띠부씰(스티커)을 대거 추가했다는 점이다. 기존 1세대 포켓몬 띠부씰에 이어 116종의 2세대 띠부씰을 추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공개된 포켓몬 1세대 띠부씰은 159종이다. 도감 순서대로 1번부터 151번까지 포켓몬 151마리와 이상해씨, 피카츄, 파이리 등 인기 포켓몬의 포즈를 추가한 띠부씰 8종이 포함됐다. 
 
SPC 관계자는 “7월에 포켓몬빵 신제품이 추가로 출시되는 건 맞다”며 “포케몬빵 인기에 힘입어 제품을 매일 최대 물량으로 생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업계에선 이번 신제품 역시 품귀 대열에 합류할 것으로 보고 있다. 판매 창구인 마트와 편의점에 한정된 물량만 공급되는 탓이다. 포켓몬빵이 높은 수요에도 불구하고 물량을 한정적으로 생산할 수밖에 없는 구조를 띠고 있어서다. 
 
포켓몬빵의 핵심인 띠부씰 생산 공장이 다르기 때문이다. 띠부씰은 SPC삼립이 아닌 경북 경산시에 위치한 스티커 제조업체 환타스틱스에서 제작한다. 이 기업은 1990년대에 띠부씰 특허를 취득해, 국내 띠부씰을 단독으로 생산하고 있다. 실제 ‘디지몬빵' '케로로빵' '펭수빵' '카카오프렌즈빵'에 동봉된 띠부씰 모두 환타스틱스에서 납품하고 있다.  
 
다시 말해 중소기업 공장 한 곳에서 띠부씰을 제작하기 때문에 하루 생산량, 공장 가동률 등에 한계가 있다는 해석이다. 해당 공장에서 만든 띠부씰을 포함하는 포켓몬빵 역시 대량 생산이 어려운 이유다. 
 
업계 관계자는 “소비자와 판매처에선 제품 물량 확대에 대한 불만을 계속 토로하고 있지만, 생산 물량에 한계가 있다”면서 “물량을 더 늘려 대량생산을 하고 싶어도 사실상 늘릴 수 없는 구조”라고 말했다.  
 
한 편의점 입구에 포켓몬빵 품절 안내문이 붙어 있다. [연합뉴스]

한 편의점 입구에 포켓몬빵 품절 안내문이 붙어 있다. [연합뉴스]

 

“기대된다”vs“응대 피로감”…엇갈리는 반응 

이번에도 대란이 예상되는 포켓몬빵 신제품을 바라보는 반응은 엇갈린다. 새로운 제품군 확대와 띠부씰 추가가 “기대된다”는 소비자들이 있는가 하면, 포켓몬빵 판매 창구인 일부 편의점주들은 “다시금 포켓몬빵 대란에 시달릴 걱정”이라며 우려를 표하고 있다.  
 
서울에서 편의점을 운영하는 A씨는 “지금 판매 중인 포켓몬 빵으로도 감당이 안 되고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면서 “아침마다 포켓몬빵 입고 소식을 묻는 소비자들, 편의점 앞에 죽치고 대기하는 사람들 응대하기가 피곤하다”고 호소했다. 
 
일부 편의점 문 앞에는 ‘포켓몬빵 품절, 물어보지 마세요’ ‘포켓몬빵없어요ㅠㅠ’라는 등의 안내 글이 다수 게시되기도 했다. 반면 소비자들은 “이번에는 실물을 영접하고 싶다”, “추가된 띠부씰이 기대된다”는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7월 7일 신제품으로 출시될 포켓몬빵. [사진 화면캡처]

7월 7일 신제품으로 출시될 포켓몬빵. [사진 화면캡처]

 
한편 포켓몬빵은 SPC삼립이 과거 단종 제품을 지난 2월에 새로 출시한 제품이다. 재출시 이후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일명 ‘포켓몬빵 대란’을 불러일으켰다. 24년 만에 재출시한 포켓몬빵은 43일 만에 100만봉 이상 팔리며, 지난 4월에는 냉장 디저트 제품 상품이 추가 출시됐다. 지난 20일 기준 판매량은 약 3840만개를 기록한 것으로 전해진다. 
 

라예진 기자 rayejin@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