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 핀테크 기업 ‘와이어바알리’와 외화 선불카드 출시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비자, 핀테크 기업 ‘와이어바알리’와 외화 선불카드 출시

모바일 앱을 통해 충전·환전…해외 결제 수수료 無

 
 
비자, 와이어바알리와 외화 선불카드 출시. [사진 비자코리아]

비자, 와이어바알리와 외화 선불카드 출시. [사진 비자코리아]

글로벌 결제기업 비자(Visa)가 해외 송금 전문 핀테크 기업 와이어바알리(WireBarley)와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고 외화 선불카드인 ‘와이어바알리 글로벌 카드’를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와이어바알리 글로벌 카드는 미리 충전한 선불금을 원하는 외화로 환전한 뒤 해당 통화로 온라인 및 해외 현지에서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는 상품이다. 카드에 연결된 ‘월렛 서비스’에 호주, 미국, 영국, 캐나다 등 총 12개 국가의 통화로 충전·환전한 뒤 카드를 이용하면 된다. 업계 최저 수준의 환율에 별도 해외 결제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는다는 점이 특징이다.
 
카드 등록, 선불금 충전, 환전까지 와이어바알리앱상에서 한 번에 가능하며, 와이어바알리 카드 한 장만 소지하면 비자의 모든 해외 가맹점에서 현지 통화로 결제할 수 있다. 수수료 없이 해외 ATM 기기에서 현금 인출도 가능하다.
 
비자와 와이어바알리는 한국 시장을 시작으로 추후 파트너십을 확대해 다양한 국가에서 와이어바알리 글로벌 카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은 “비자는 한국 시장 내 여러 핀테크 기업들과 협업하며 혁신적 금융 생태계 구축에 힘써 왔다”며 “와이어바알리의 서비스가 전 세계 더 많은 사용자들에게 편리하고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로 발전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