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5년간 15조원 투자…사업 다각화·성장 기반 마련"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HMM "5년간 15조원 투자…사업 다각화·성장 기반 마련"

컨테이너선·벌크선 확대, 환경규제 대응
디지털 가속화, 조직역량 강화 등 중장기

 
 
 
지난 1월 부산항 신항 4부두에서 23만t급 HMM 로테르담호가 수출화물을 선적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지난 1월 부산항 신항 4부두에서 23만t급 HMM 로테르담호가 수출화물을 선적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HMM이 2026년까지 15조원을 투자하고 사업을 다각화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중장기 전략을 14일 발표했다. HMM은 여의도 본사에서 열린 '중장기 전략 설명회'에서 2026년까지 선복량을 120만TEU, 벌크 선대를 55척까지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HMM의 선복량은 82만TEU, 벌크선은 29척 수준이다. 
 
회사 측은 "글로벌 해운시장의 불확실성과 함께 환경규제, 디지털 전환 등 사업환경이 급변하고 있다"며 "국적선사로 미래를 준비하고 탄탄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HMM은 향후 5년간 선박, 터미널, 물류시설 등 핵심자산을 중심으로 15조원 이상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 LNG선 및 친환경 연료 기반 선박을 확보, 2050년 탄소중립을 위한 환경친화적 물류 서비스를 강화한다. 중장기적으로는 AI(인공지능) 운임 솔루션 적용 등 내륙운송까지 연계한 서비스 고도화도 추진한다는 목표도 세웠다.
 
김경배 HMM 사장은 "이번 중장기 전략은 글로벌 해운물류 기업으로서 미래에도 생존 및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관련 사업에 투자한 것"이라며 "국적선사로 책임을 다하고 글로벌 공동체로 나아가기 위해 앞으로도 다각도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병희 기자 leoybh@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