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車 폐부품으로 교통약자 돕자"… 현대모비스, ESG 아이디어톤 대회 개최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자동차

print

"車 폐부품으로 교통약자 돕자"… 현대모비스, ESG 아이디어톤 대회 개최

10개 팀 50명 참가해 ‘환경과 사회’ 주제로 3주간 토론

 
 
현대모비스는 최근 제1회 ESG 아이디어톤 대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은 하이서울유스호스텔에서 개최된 본 대회 모습.[사진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최근 제1회 ESG 아이디어톤 대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은 하이서울유스호스텔에서 개최된 본 대회 모습.[사진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최근 대학생 50명과 직원 멘토 10명이 참여한 가운데 ‘자동차 폐부품의 자원 순환과 사회 기여 방안’을 주제로 ‘제 1회 ESG 아이디어톤’ 대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참가 모집을 통해 선발된 전국의 대학생 50명은 10개 팀으로 나눠 3주 동안 조별 프로젝트와 최종 발표를 진행했다. 현대모비스 직원 10명은 각 팀 멘토로 참여해 팀원들의 아이디어 구체화 과정을 도왔다. 
 
이번 대회에서 나온 대표적인 아이디어는 교통 약자의 시설 접근성 향상을 위해 폐판넬로 경사로를 설치하는 방안이다. 상가 등 소규모 근린생활시설에 경사로가 제대로 설치되지 않아 교통 약자들의 이동이 불편한 현실을 현장 조사 등으로 파악하고, 구체적 경사로 제작 방안까지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폐기해야 할 차량 머플러, 에어백 등을 활용해 화목 난로 연통과 차박용 텐트 등 캠핑 용품을 만드는 방안도 주목 받았다. 버리는 부품을 캠핑을 즐기는 사람들이 실제 많이 사용하는 제품으로 재가공해 자원 순환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것을 고려해 나온 아이디어다.
 
이현복 현대모비스 ESG추진사무국장은 “쉽지 않은 주제에 대해 좋은 솔루션을 제시해 준 대학생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ESG를 주제로 팀 프로젝트를 수행한 경험은 향후 취업 준비와 직장 생활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ESG아이디어톤 대회는 현대모비스의 6대 사회공헌 프로그램 중 하나인 드림무브(DREAM MOVE)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드림무브는 인재 육성 등 미래 세대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이지완 기자 anew@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