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삼성重·HSD엔진, 친환경 선박 엔진 공동 개발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대우조선·삼성重·HSD엔진, 친환경 선박 엔진 공동 개발

메탄올‧암모니아‧수소 등 대체 연료 사용 선박용 엔진 제작

 
 
(왼쪽부터) 박두선 대우조선해양 사장, 고영렬 HSD엔진 사장,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이 지난 29일 경남 창원에서 차세대 친환경 엔진 개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대우조선해양]

(왼쪽부터) 박두선 대우조선해양 사장, 고영렬 HSD엔진 사장,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이 지난 29일 경남 창원에서 차세대 친환경 엔진 개발 업무협약을 맺은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삼성중공업, HSD엔진과 차세대 친환경 엔진 개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이들 3사는 공동 기술 개발로 상호 역량을 강화하고 차세대 친환경·디지털 선박 엔진 기술 확보 등을 통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대우조선과 삼성중공업, HSD엔진은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차세대 친환경 엔진 및 기자재를 개발한다. 또한 협약 당사자 간 공동 사업 운영 방안을 검토하고, 기술 교류회 실시 등 정기적인 인적 교류에 나선다. 차세대 친환경 엔진 외에 협력 가능한 분야도 발굴할 계획이다.  
 
대우조선 측은 “이번 MOU는 단순한 기업 간 협약을 넘어 국내 주요 조선사와 선박 엔진 제작사가 차세대 시장을 대비한 공동 개발에 나선다는 점에서 동종 업계에서 크게 주목받는 움직임”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대형 선박의 경우 화석 연료에서 LNG(액화천연가스) 추진 방식으로 전환되고 있는데, 탈탄소 목표를 맞추기 위해서는 차세대 친환경 엔진 개발이 시급한 상황이다. 이에 조선업계는 메탄올, 암모니아, 수소 등의 대체 연료를 사용하는 신형 엔진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