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서해선 ‘랜드마크’ 국내 최대 철도 아치교량 완공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DL이앤씨, 서해선 ‘랜드마크’ 국내 최대 철도 아치교량 완공

수면 23m 높이에 5개 아치 구조물 설치
총 5999㎞ 5공구 전 구간 연결 완료

 
 
DL이앤씨가 시공한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5공구의 아치교 [DL이앤씨]

DL이앤씨가 시공한 서해선 홍성-송산 복선전철 5공구의 아치교 [DL이앤씨]

DL이앤씨가 서해선 복선전철 제5공구(홍성~송산) 내에 국내 최대 철도 아치교량을 완공했다. 수면으로부터 23m 높이에 설치된 교량의 5개 아치는 각각 곡선미를 살린 비대칭 구조로 설계돼 앞으로 지역 랜드마크 역할을 할 전망이다.
 
DL이앤씨는 경기도 평택시 현덕면과 충청남도 아산시 영인면을 잇는 철도 교량을 건설함으로써 총 5999㎞ 규모 서해선 복선전철 5공구 전 구간을 연결하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아치교량은 길이 155m·높이 46.5m·무게 2726톤 규모의 최대 아치를 중심으로 1681톤 아치 2개와 1255톤 아치 2개가 양옆에 연결된 모습을 하고 있다. 5개 아치는 올해 2월부터 130일간 육상에서 제작된 후 16일 아침 바지선으로 운반되어 11시간 30분에 걸쳐 교각에 설치됐다.  
 
이는 대선식 일괄 가설공법으로 교량 위 구조물을 육상에서 미리 조립하고 이를 시공 위치로 옮겨 설치하는 방식이다. 육상 작업기간이 긴 해당 방식을 이용하면 구조물 조립이 쉬워 균일한 품질 확보가 가능하고 공사 기간 또한 단축된다.  
 
DL이앤씨가 공사를 맡은 5공구는 총 10개 공구에 달하는 서해선 복선전철 중 아산과 평택을 연결하고 있다. 5공구엔 총 6개 종류의 다양한 철도교량이 자리하고 있다. 이번에 완공한 아치교량을 비롯해 소음 방지에 탁월한 사판교와 PSC(프리스트레스 콘크리트) 박스 거더교가 각각 주거지역과 농경지 근처에 지어졌다. 사장교에서 발전된 ED(엑스트라도즈드)교, 곡현 트러스교, 복합트러스교도 교량 주변 환경에 따라 맞춤형으로 시공됐다.  
 
서해선 복선전철은 서해안축을 종단하는 철도망을 통해 편리한 교통을 제공하고 경부선 선로 용량 부담을 해소하는 차원에서 추진됐다. 때문에 고속 여객열차와 일반 화물열차가 함께 운행될 수 있도록 최고 250km/h의 설계 속도를 반영하여 시공됐다.  
 
DL이앤씨는 ‘서해선 홍성-송산 5공구’와 ‘도담-영천 전철 6공구’, ‘포승-평택 철도 1공구’ 공사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으며 이번 서해선 복선전철 사업을 통해 철도교량 실적을 추가하게 됐다.  

민보름 기자 min.boreum@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