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하반기 제품 수요 둔화 전망에 SKC 주가 6%↓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증시이슈] 하반기 제품 수요 둔화 전망에 SKC 주가 6%↓

경기불안·유가하락 우려, 화학주 일제히 하락

 
 
SKC 자회사 SK넥실리스 정읍 공장 전경[SKC]

SKC 자회사 SK넥실리스 정읍 공장 전경[SKC]

경기 후퇴에 대한 우려감으로 국내 주요 화학주가 주춤하고 있다.
 
17일 SK그룹 화학 계열사인 SKC주가는 전일 대비 6.12% 떨어진 15만350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롯데캐미칼은 3.02% 하락한 24만500원에 장을 마쳤다. LG화학도 이날 종가 89만3000원을 기록하며 0.33% 소폭 하락 마감했다.  
 
이는 국제 유가하락 및 경기 불안 우려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코로나19 델타변이 확산 및 탈레반의 아프가니스탄 장악으로 인한 중동 정세 불안 등 경기 위험 요인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16일(현지시각) 세계 3대 원유인 미국 서부텍사스유(WTI) 가격이 전거래일 대비 1.68% 떨어진 67.29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중국경기가 둔화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며 중국 발(發) 수요 감소가 점쳐지고 있는 상황이다. 당장 SKC일시적인 물류 대란 여파로 PVC 등 아시아 합성수지 가격이 오르고 있음에도 이 같이 부정적인 전망이 이날 실적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백영찬 KB증권 연구원은 “8월 둘째 주 화학제품 가격은 보합 국면 지속되는 양상이며 델타변이 확산에 따른 경기후퇴 우려감으로 화학제품 수요둔화가 진행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민보름 기자 min.boreum@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