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가도 산불 피해 돕는다…한국거래소·미래에셋그룹 지원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증권가도 산불 피해 돕는다…한국거래소·미래에셋그룹 지원

강원, 경북 일대 피해지역에 한국거래소 1억원·미래에셋그룹 5억원 전달

 
 
울진·삼척산불이 계속되는 7일 경북 울진군 북면 덕구리에서 119 소방대가 산불을 진압하고 있다. [연합뉴스]

울진·삼척산불이 계속되는 7일 경북 울진군 북면 덕구리에서 119 소방대가 산불을 진압하고 있다. [연합뉴스]

증권가에서 산불 피해 지원에 나섰다. 한국거래소는 강원 및 경북 일대에 발생한 산불로 피해를 본 이재민을 위해 1억원을, 미래에셋그룹은 5억원을 지원한다고 각각 밝혔다.  
 
한국거래소는 이재민과 피해지역 복구를 위한 후원금 1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후원금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국가재난구역으로 선포된 강원 삼척, 경북 울진 지역 일대 산불 피해 지역에 전달된다. 이재민 구호활동, 피해복구 지원 등 긴급재난구호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손병두 이사장은 “강원, 경북 일대 산불로 인해 고통받는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를 전한다”면서 “재난 상황을 계속 주시해 피해 주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속적인 후원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그룹 임직원 일동은 울진·삼척·강릉 지역에 발생한 대규모 산불로 고통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성금 5억원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이번 성금 기부는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생명 등 미래에셋그룹 계열사 임직원이 동참했다.
 
성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돼 산불 피해 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한 복구 사업과 구호 물품 지원을 비롯한 주민들의 주거와 생계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