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부터 인천공항 입국 때 QR만 제시하면 검역 완료 - 이코노미스트

Home > 바이오헬스 > 의료

print

21일부터 인천공항 입국 때 QR만 제시하면 검역 완료

인천공항 입국 항공편에 검역 정보 사전입력시스템 적용

 
 
인천국제공항에서 입국 승객들이 검역 절차를 밟고 있다. [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에서 입국 승객들이 검역 절차를 밟고 있다. [연합뉴스]

21일부터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국내로 입국할 때 검역정보 등을 사전에 입력하고 QR 코드만 제시하면 검역이 완료된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질병청은 이날부터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모든 노선의 입국자를 대상으로 검역 정보 사전입력시스템인 ‘Q-Code’를 운영한다.
 
검역 정보 사전입력시스템은 향후 입국자 수의 지속적인 증가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검역을 통한 해외유입 차단 효과는 유지하면서 입국객의 장시간 대기는 최소화하기 위해 도입한 제도다.
 
입국자는 국내 입국 전에 검역 정보 사전입력 시스템 누리집에 본인의 개인정보와 PCR 검사 음성확인서, 예방접종증명서, 건강상태 질문서 등 검역 정보를 사전에 입력하고 증명서를 첨부할 수 있다.
 
사전입력을 마친 입국자는 QR코드를 발급받게 되는데, 이를 인쇄하거나 휴대전화 사진 등으로 제시하면 검역 심사 때 QR코드만으로 검역을 완료할 수 있다.
 
특히 21일부터는 국내에서 2차 접종 후 14일이 지나고 180일 이내이거나 3차 접종을 마친 입국자는 격리가 면제되는데, 이 같은 접종 이력은 검역 정보 사전입력시스템과 자동으로 연계된다.
 
아울러 해외에서 예방접종을 완료한 후 국내 보건소에 방문해 접종 이력을 등록한 적이 없는 입국자는 올해 4월 1일부터 사전입력시스템에 직접 접종 이력을 입력하고 증명서를 첨부하면 격리면제 대상자로 구분된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