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반도체 등 신산업 석·박사급 인재 2000여명 육성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산업부, 반도체 등 신산업 석·박사급 인재 2000여명 육성

'산업혁신인재성장지원사업' 12개 컨소시엄 선정

 
 
나노종합기술원 연구원들이 대전 나노종합기술원에서 반도체 생산 장비를 작동하고 있는 모습.[중앙포토]

나노종합기술원 연구원들이 대전 나노종합기술원에서 반도체 생산 장비를 작동하고 있는 모습.[중앙포토]

산업통상자원부는 신산업 및 주력산업 분야의 산업 수요 맞춤형 석·박사 인재를 육성하는 '산업혁신인재성장지원사업'의 11개 신규 과제를 수행할 12개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반도체와 미래차 등 신산업 분야에서 5년간 2358명의 석·박사급 전문인력을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이 사업은 산업계의 혁신 인재 수요를 예측해 산·학·연 전문가들이 인재 양성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필요 인력을 적기에 양성하게 핵심이다.  
 
사업에 참여하는 컨소시엄은 산업별로 특화된 교육과정 개발·운영, 기업과 산학프로젝트 운영, 교육 후 취업 연계·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이번에 선정된 컨소시엄은 ▶반도체·미래차·바이오(빅3) 등 신산업 관련 6개 분야 7개 컨소시엄 ▶3D 건설기계 등 주력산업 고도화 관련 3개 컨소시엄 ▶디지털전환(DX) 관련 2개 컨소시엄이다.
 
최남호 산업부 산업정책관은 "글로벌 경제 패러다임이 급속히 변화하는 환경에서 미래산업 변화에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대응하는 게 경제성장의 핵심"이라며 "미래 신산업‧주력산업 분야의 혁신 인재를 기르는데 정책적 역량을 결집하겠다"고 말했다.

이병희 기자 yi.byeonghe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