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LG전자, 美 에너지스타상 최고상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삼성전자‧LG전자, 美 에너지스타상 최고상

삼성전자, 제조사 부문서 지속 가능 최우수상 9회 수상

 
 
삼성전자가 받은 ‘2022 에너지스타상’ 지속 가능 최우수상 상패.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받은 ‘2022 에너지스타상’ 지속 가능 최우수상 상패.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미국 ‘2022 에너지스타상’에서 최고상인 지속 가능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에너지스타상은 미국 환경청과 에너지부가 주관하는 상으로, 약 2만개의 기업과 단체 등을 대상으로 에너지 저감, 에너지스타 인증 활용 활동 등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수상으로 제조사 부문에서 지속 가능 최우수상을 9회째 받는 영예를 안았다. 또한 에너지 관리 부문에선 본상인 올해의 파트너상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미국에서 에너지 고효율 제품 381개에 대한 에너지스타 인증을 취득했다. 이들 제품 가운데 50개 제품은 에너지 저감 효과가 가장 뛰어난 제품에 부여되는 에너지스타 최고 효율 등급을 받았다고 삼성전자 측은 설명했다.  
 
삼성전자와 함께 지속 가능 최우수상을 받은 LG전자는 “지난해 북미에서 판매한 에너지스타 인증 제품은 자동차 7만7681대가 1년간 배출하는 이산화탄소를 감소시키는 효과를 낸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지속 가능 최우수상뿐만 아니라 혁신적 에너지 저감 기술이 적용된 제품에 수여되는 첨단 기술상도 받았다. 첨단 기술상을 받은 LG전자의 43개 냉장고 모델은 에너지 효율이 뛰어나고 내구성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이창훈 기자 lee.changhu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