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AI 대표도시’ 광주에서 스타트업 ‘넥스트라운드’ 개최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산업은행, ‘AI 대표도시’ 광주에서 스타트업 ‘넥스트라운드’ 개최

코로나19 이후 올해 첫 지역 행사 개최
광주·전남 혁신기업과 수도권 VC 간 모임의 장

 
 
25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개최된 ‘KDB넥스트라운드 in 광주’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산업은행]

25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개최된 ‘KDB넥스트라운드 in 광주’ 행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산업은행]

산업은행은 25일 광주이노비즈센터에서 ‘KDB 넥스트라운드 in 광주’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은은 지역 소재 스타트업의 투자유치 지원 및 지역 내 혁신 창업 열기 확산을 위해 이 같은 행사를 마련했다.
 
앞서 산은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지속적으로 지역 스페셜 라운드를 개최해왔다. 수도권에 집중된 스타트업 창업 열풍을 전국으로 확대하기 위해서다. 또한 지방 스타트업에게는 투자유치 기회를, 투자자에게는 수도권 외 혁신기업 발굴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행사를 기획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지역라운드 개최지로 선정된 광주는 인공지능(AI) 대표 도시, 미래 모빌리티 선도 도시로 발전 중이다. 광주시는 AI 집적단지 조성, 미래차 소재·부품·장비 특화단지 조성 등을 추진 중이며, 현재 광주 AI 스타트업캠프를 운영하고 있다.
 
행사에는 하상용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장, 윤승호 광주테크노파크 투자·일자리센터장, 장대교 광주전남 중소벤처기업청장 등 광주·전남지역 창업육성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수도권 VC 관계자, 지역 소재 VC 관계자, 지역 스타트업 관계자 등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광주시에서 집중 육성 중인 AI 및 미래 모빌리티 분야의 딥테크 기업인 코리아모빌리티·인트플로우·AI플랫폼·지니소프트가 기업설명회(IR)을 진행했다. 
 
또한 이날 ‘AI 상용화의 길‘을 주제로 한 키노트 스피치는 광주 소재 혁신기업인 ‘캐플릭스‘의 윤형준 대표가 맡았다. 캐플릭스는 AI를 활용한 렌터카 실시간 예약 기업이다. 윤 대표는 자신의 AI 상용화 경험을 토대로 광주시의 AI 스타트업들에게 조언했다.
 
아울러 광주테크노파크와 산업은행 간접투자금융실이 광주·전남지역 혁신기업을 투자 대상으로 하는 펀드 출자 계획도 발표했다. 이번 행사가 스타트업의 IR에 그치지 않고 실질적인 자금유치로 이어졌다는 설명이다.
 
이준성 산은 부행장은 환영사를 통해 “오늘 광주 지역 라운드가 지역 내 혁신 창업가와 수도권 투자자를 연결하는 끈끈한 네트워킹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나아가 수도권에 집중된 스타트업 생태계를 지역으로 확대하여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산은은 광주 지역 넥스트라운드를 시작으로 올해 총 4회 이상의 지역 라운드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윤주 기자 kim.yoonju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