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스토어, ‘제2의 나라’ 1주년 기념 한정판 굿즈 출시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넷마블스토어, ‘제2의 나라’ 1주년 기념 한정판 굿즈 출시

후냐 인형, 퐁퐁이 인형, 마우스장패드 등 총 8종 출시
넷마블스토어 온라인 및 오프라인 매장 구매 가능

 
 
 
넷마블은 자사의 공식 캐릭터 매장 ‘넷마블스토어’에 ‘제2의 나라’ 서비스 1주년 기념 굿즈를 출시했다. [사진 넷마블]

넷마블은 자사의 공식 캐릭터 매장 ‘넷마블스토어’에 ‘제2의 나라’ 서비스 1주년 기념 굿즈를 출시했다. [사진 넷마블]

넷마블은 자사의 공식 캐릭터 매장 ‘넷마블스토어’에 ‘제2의 나라’ 서비스 1주년 기념 굿즈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한 굿즈는 ▶왕관 쓴 후냐 인형 ▶후냐 얼굴 모찌 인형 ▶퐁퐁이 인형 ▶후냐 마우스장패드 ▶일룡이&삼룡이 핸드스트랩 세트 ▶후냐 핸드스트랩 세트 ▶직소퍼즐 500피스 ▶컬러링북 등으로 총 8종으로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다.  
 
이 중 ‘왕관 쓴 후냐 인형’은 예약 판매로 진행되며 오는 15일부터 순차 배송될 예정이다. 아울러 컬러링북은 7월 중순부터 한정 판매로 진행되며, 넷마블스토어 외 교보문고, YES24 등 전국 서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각각 상품에는 ▶코스튬 소환 쿠폰 ▶스위트 드링크 ▶장비 소환 쿠폰 ▶콜렉팅 아로마 ▶에너지 드링크 ▶이마젠 소환 쿠폰 등 제2의 나라 게임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게임 쿠폰이 포함돼 있다.
 
이번 제2의 나라 한정판 굿즈는 넷마블 본사 지타워 3층 ‘ㅋㅋ다방’에 위치한 넷마블스토어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원작의 세계관을 새롭게 구성,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을 기반으로 해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최근 출시 1주년을 기념해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넷마블 IP사업실 윤혜영 실장은 “지난 2월 첫 선을 보였던 ‘제2의 나라’ 굿즈들이 많은 사랑을 받았던 덕분에 이번에도 새로운 라인업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의 소장 가치와 활용성을 높인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원태영 기자 won77@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