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네슬레코리아와 순환경제 ‘구축’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GS칼텍스, 네슬레코리아와 순환경제 ‘구축’

폐플라스틱 재활용 위한 업무협약 체결

 
 
 
로만 이루레 울피스베그 네슬레코리아 커피사업부 부문장(왼쪽)과 장훈 GS칼텍스 케미칼사업전략부문장이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네슬레코리아 본사에서 폐플라스틱 재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GS칼텍스]

로만 이루레 울피스베그 네슬레코리아 커피사업부 부문장(왼쪽)과 장훈 GS칼텍스 케미칼사업전략부문장이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네슬레코리아 본사에서 폐플라스틱 재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GS칼텍스]

GS칼텍스가 네슬레코리아와 자원 효율화 및 탄소 저감을 위한 순환경제 구축에 나선다. 양사는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네슬레코리아 본사에서 폐플라스틱 재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GS칼텍스는 네슬레코리아의 대표 브랜드 네스카페 돌체구스토가 국내에서 판매하는 플라스틱 캡슐을 친환경 복합수지로 가공‧생산할 계획이다. 수집한 플라스틱 캡슐을 협력사인 도원산업을 통해 전처리 공정을 거쳐 플레이크와 펠릿 등 재활용이 가능한 원료로 가공한다. 이들 원료로 친환경 복합수지를 생산한다는 것이다.  
 
향후 GS칼텍스는 친환경 복합수지 생산뿐 아니라 네슬레코리아의 재활용 원료를 사용한 고부가가치 제품화 업무를 수행하며, 이 과정에 필요한 기술을 지원한다.  
 
장훈 GS칼텍스 케미칼사업전략부문장은 “양사는 환경적 책임과 순환경제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업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만 이루레 울피스베그 네슬레코리아 커피사업부 부문장은 “친환경 소재 개발에 전문성을 지닌 GS칼텍스와의 협업을 통해 더 많은 국내 소비자에게 지속 가능한 가치를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