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업적자 미국 상장 후 처음 줄어…쿠팡 흑자 전환하나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유통

print

영업적자 미국 상장 후 처음 줄어…쿠팡 흑자 전환하나

[빅데이터로 보는 경제 동향]
2분기 매출 지난해보다 27% 증가
앱 기기설치·활성사용 증가세 지속

 
 
경기도 이천 소재 쿠팡 덕평물류센터 간판. [연합뉴스]

경기도 이천 소재 쿠팡 덕평물류센터 간판. [연합뉴스]

쿠팡이 적자 행진을 줄이며 향후 흑자전환 가능성을 예고하고 있다.  
 
쿠팡의 올해 2분기 매출은 50억3782만 달러(환율 1261원 기준 약 6조3500억원)로 지난해 2분기(약 44억7811만 달러)보다 27% 증가했다. 2분기 영업적자는 6714만 달러(약 847억원)으로 87% 정도 줄었다. 쿠팡의 영업적자가 분기 기준 1000억원 아래로 감소한 것은 지난해 3월 미국 증시 상장 후 처음이다.  
 
지난해 4분기부터 활성고객수 증가세가 둔화된 점을 감안하면 쿠팡이 호실적을 거둔 것으로 풀이된다. 2분기 쿠팡 활성고객수는 1788만여명으로 1분기(1811만여명)보다 감소했다. 
 
하지만 커머스 부문에서 흑자 규모를 키우고 쿠팡이츠·쿠팡플레이·쿠팡페이 등 신사업에서 손실 규모를 줄이는 등 수익성을 개선한 결과, 2분기 쿠팡 매출총이익은 11억5379만 달러로 75% 증가하는 성적을 거뒀다.  
 
빅데이터 전문기업 TDI가 올해 1~7월 쿠팡 애플리케이션(앱) 이용 현황을 분석한 결과, 앱 기기설치수는 1월 약 2375만2000대에서 7월 약 2444만8000대로 2.9% 증가했다. 기기설치수 대비 활성사용자(MAU)도 1월 91.7%, 7월 92.4%로 .7%포인트 늘어났다.  
 
연령별 이용자는 10대 4%, 20대 21%, 30대 32%, 40대 28%, 50대 이상 17%로 고르게 분포했다.  
 

박정식 기자 tang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