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바다 유입 미세 플라스틱 저감 캠페인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GS칼텍스, 바다 유입 미세 플라스틱 저감 캠페인

시민 서포터즈 모집‧선발…바다 오염 방지 위한 활동 진행

 
 
 
‘여기서부터 바다’ 캠페인 서포터즈 모집 및 영상 공모전 포스터. [사진 GS칼텍스]

‘여기서부터 바다’ 캠페인 서포터즈 모집 및 영상 공모전 포스터. [사진 GS칼텍스]

GS칼텍스가 비영리 환경단체인 자연의벗연구소와 함께 바다로 유입되는 미세 플라스틱 저감을 위한 도로변 빗물받이 개선 지원 및 시민 인식 개선 캠페인을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GS칼텍스와 자연의벗연구소는 서울시 중구, 마포구 및 송파구 등에 쓰레기 유입 방지 거름망을 제작해 도로변 빗물받이에 설치하고, 마포구와 영등포구 등에는 쓰레기 투기를 금지하는 표어가 담긴 노면 스티커를 만들어 빗물받이 주변에 부착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환경부에 따르면 하루 45만5000개비 이상의 담배꽁초가 해양으로 유입되는 것으로 추정된다. 바다로 유입된 담배 필터는 완전히 분해되는데 10년 이상이 소요되며, 담배 필터에서 나오는 미세 플라스틱과 각종 유해 성분이 바다 속 생물과 환경을 오염시켜 바다 생태계에 나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 8월 서울과 수도권 집중 호우 및 침수 피해로 인해 도로변 빗물받이 역할에 대한 중요성도 부각되고 있다.  
 
자연의벗연구소는 이날부터 12월 28일까지 ‘여기서부터 바다’라는 표어 아래 미세 플라스틱(담배꽁초) 불법 투기 방지를 위한 시민 인식 개선 캠페인을 진행한다. 만 18세 이상에서 만 34세 이하를 대상으로 시민 서포터즈 100명을 모집한다. GS칼텍스가 후원하는 시민 서포터즈는 거름망이 설치된 빗물받이를 정기적으로 모니터링하면서 그 결과와 서포터즈 활동 영상을 개인 SNS에 올린다. 시민 서포터즈 참여 신청은 자연의벗연구소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자연의벗연구소는 시민 서포터즈가 올리는 활동 영상에 대해 공모전도 실시할 계획이다.
 
GS칼텍스는 에너지플러스 애플리케이션 출시 1주년 이벤트 기간 중에 에너지플러스 앱에서 에너지플러스카드 애디션2를 사용해 ‘바로 주유’한 이용 실적의 1%를 기부금으로 조성한다. 조성된 기부금은 거름망 및 노면 스티커 제작‧설치와 자연의벗연구소가 진행하는 캠페인 활동에 쓰인다. 누적 모금액은 에너지플러스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하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자연과 함께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자연의벗연구소와 함께 도시 및 바다 환경을 지키기 위한 캠페인 활동을 지원하게 됐다”며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를 지키기 위한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해 존경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