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토레스 글로벌 판매 본격 돌입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쌍용차, 토레스 글로벌 판매 본격 돌입

지난 19~20일 칠레 토레스 델파이네 국립공원서 시승행사

 
 
 
칠레 토레스 델 파이네 국립공원에 전시된 쌍용자동차 토레스. [사진 쌍용자동차]

칠레 토레스 델 파이네 국립공원에 전시된 쌍용자동차 토레스. [사진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토레스 차명의 기원인 칠레 토레스 델 파이네 국립공원(이하 토레스 국립공원)에서 미디어를 대상으로 시승행사를 열고 글로벌 시장 판매 확대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칠레 토레스 국립공원에서 지난 19일~20일(현지 시각)까지 진행된 시승행사에는 주요국 자동차 기자단과 지역 대리점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 장소인 토레스 국립공원은 남미 파타고니아 남부의 지구상에 마지막 남은 절경이라 불리는 곳이다. 쌍용자동차는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토레스 국립공원을 통해 모험과 도전정신, 자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의 가치를 구현한 정통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라는 의미로 차명을 토레스로 채택했다.
 
이번 행사에는 칠레, 콜롬비아, 페루, 사우디 아라비아, 튀니지 등 중남미와 중동, 아프리카 주요국 기자단 뿐만 아니라 대리점 관계자도 함께 참석해 토레스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토레스는 지난 7월 국내 출시 이후 역대 최고 수준의 사전계약을 기록하는 등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덕분에 지난 10월 기준 누적 계약 8만대, 누적 판매 1만5833대를 기록할 수 있었다.
 
지난 9월부터 칠레 등 중남미 지역으로 선적을 시작한 토레스는 이번 글로벌 시승행사를 시작으로 지역별 주요시장에서 인지도를 제고하는 한편 본격적인 글로벌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토레스 글로벌 론칭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도 성공할 수 있다는 확신을 얻을 수 있었다”며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 전략과 브랜드 인지도 제고는 물론 해외 시장 공략 강화를 통해 판매 물량을 늘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건엄 기자 Leeku@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