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베트남펀드 1년 수익률 97.7%… 전체 해외 주식형펀드 1위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삼성베트남펀드 1년 수익률 97.7%… 전체 해외 주식형펀드 1위

베트남 업종별 대표 주식에 투자, 연초이후 수익률 59.1%

 
 
삼성베트남 펀드의 최근 1년 수익률은 97.7%로 전체 공모 해외주식형 펀드 중 1위를 차지했다. 사진 삼성자산운용]

삼성베트남 펀드의 최근 1년 수익률은 97.7%로 전체 공모 해외주식형 펀드 중 1위를 차지했다. 사진 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의 삼성베트남펀드 수익률이 전체 공모 해외주식형 펀드 중 1위를 차지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17일 기준으로 삼성베트남 펀드의 연초 이후 수익률은 59.1%를 기록했다. 최근 6개월, 최근 1년 수익률도 각각 45.3%와 97.7%로 상장지수펀드(ETF)와 레버리지형을 제외하고 가장 좋은 성적을 냈다. 
 
삼성베트남펀드는 베트남의 업종별 대표 주식에 투자하는 펀드다. 현지 최대 주식 운용사인 드래곤 캐피털(Dragon Capital)(HK)사가 펀드를 위탁 운용하고 있다. 베트남은 코로나 19의 대표적인 모범 방역국으로 꼽혔다. 그러나 지난 5월부터 현재까지 남부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 19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퍼져 3분기 경제활동에 둔화세가 나타났다.
 
이에 베트남 정부는 1억2000만 회분의 백신을 계약하고, 하루 25만~55만회 수준의 접종을 진행 중이다. 백신 접종 확대에 베트남 VN지수는 지난 7월 19일 1243.51을 기록한 후 외국인 투자자의 매수세에 반등 중이다. 17일 종가 기준 VN지수는 1363.09이다.
 
장현준 삼성자산운용 매니저는 “최근 베트남 정부의 코로나 19 대응 정책 기조가 엄격한 통제에서 백신 접종 가속화로 경제가 정상화되고 있다”며 “베트남이 다른 신흥국 대비 낮은 가격 수준임을 고려할 때 하반기에도 증시가 호조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