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금리 통장' 매력적이네"…토스뱅크, 사전신청자만 50만명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2% 금리 통장' 매력적이네"…토스뱅크, 사전신청자만 50만명

토스뱅크 사전신청자 10일 30만, 13일 50만명 돌파
2%대 금리 수시입출금 통장, 고객에 어필…"NEW 뱅킹서비스 소비자 수요 확인"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가 지난 6월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 토스뱅크]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가 지난 6월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 토스뱅크]

내달 출범을 앞둔 토스뱅크가 사전신청 사흘 만에 신청자 50만명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조건없는 연 2% 금리' 예금통장이 고객들에게 어필한 것으로 풀이된다.
 
토스뱅크에 따르면 지난 10일 사전신청 접수를 시작한 이후 하루도 되지 않아 30만명을 넘어섰고, 13일 오전 50만명을 돌파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빠른 사전신청 속도를 보면서 새로운 뱅킹 서비스에 대한 소비자들의 수요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더 많은 고객을 1금융권으로 포용하며 고객에게 가장 편리하고 좋은 서비스를 차별 없이 제공한다는 토스뱅크의 방향성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토스뱅크는 수시 입출금 통장임에도 '조건 없는 연 2%' 금리를 제시한 토스뱅크통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상품을 두고 금융업계에서는 '상품운용이 어려울 것'이라는 우려섞인 시선을 보내고 있다. 다만 출범 전부터, 고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데는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이번 사전신청은 만 17세 이상 토스 사용자라면 누구나 토스 앱의 홈 화면 배너 또는 전체 탭의 ‘토스뱅크 사전신청' 페이지에서 진행할 수 있다. 사전신청자 대상 통장 개설과 체크카드 신청 등 서비스 오픈은 이달 하순부터 순차적으로 토스 앱 알림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금융권에 따르면 토스뱅크는 10월 첫째 주 정식 출범이 유력하다. 토스뱅크는 인터넷은행업계에서 후발주자인 만큼 얼마나 파격적인 혜택으로 무장한 금융서비스를 내놓을지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