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차보험 손해율' 줄며 3Q 순익 2199억원…전년비 137%↑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보험

print

DB손보, '차보험 손해율' 줄며 3Q 순익 2199억원…전년비 137%↑

[사진 DB손보]

[사진 DB손보]

DB손해보험의 3분기 당기순이익이 2199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동기 대비 137% 급등했다. 누적 순익도 46%나 뛰었다. 자동차보험과 일반손해율이 크게 개선된 것이 주 요인이다.
 
12일 DB손보는 올 3분기 당기순이익이 2199억원을 기록, 지난해 동기 926억원 대비 137.6% 상승했다고 밝혔다.  
 
원수보험료(3조7525억원)와 영업이익(3014억원)도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6.3%, 141.7% 증가했다.  
 
3분기 누적 순익은 6455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4420억원 대비 46% 상승했다. 누적 원수보험료(11조1855억원)와 누적 영업이익(8882억원)도 지난해 동기 대비 각각 7.2%, 49.8% 증가했다.  
 
3분기 누적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77.9%로 지난해 동기 83.9% 대비 6%포인트나 하락했다. 같은 기간 장기손해율(84.1%)은 0.8%포인트, 일반손해율(65.5%)은 6.9%포인트 떨어졌다.    
 
특히 DB손보의 3분기 자동차보험 손해율(77.3%)은 지난해 동기 85.2% 대비 7.9%포인트나 하락하며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  
 
DB손보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과 자동차 보험 제도 개선으로 자동차 보험 손해율이 개선됐다"며 "또 법인보험대리점(GA) 수수료 제도시행과 과당경쟁 완화에 따라 사업비율이 개선되면서 영업이익도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