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 카카오페이, 나흘만에 반등 시도…장 중 20만원대 회복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증시이슈] 카카오페이, 나흘만에 반등 시도…장 중 20만원대 회복

증권가 "카카오페이 2022년 증권·보험 등 금융업 진출 기대"

 
 
[사진 카카오페이]

[사진 카카오페이]

보호예수물량이 풀리면서 3거래일 연속 하락하던 카카오페이가 장 초반 상승하고 있다.  
 
8일 오전 11시 3분 기준 카카오페이는 전 거래일 대비 2.31%(4500원) 오른 19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카카오페이 주가는 개장 직후 하락하다가 이내 상승 반전했다. 장중 한때 3% 넘게 오르며 20만원대를 회복하기도 했다.  
 
현재 카카오페이는 사업 확장에 적극 나서고 있다. 카카오페이는 지난 1일 "금융당국에 디지털손해보험사 출범을 위한 본인가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소상공인들의 효율적인 매장 운영과 매출 성장을 돕기 위해 ‘카카오페이 비즈니스’ 앱도 개편했다.  
 
증권가에선 카카오페이 기업 가치를 이전과는 다른 평가 방법으로 분석해야 한다고 보고 있다. 카카오페이가 플랫폼을 통한 기업인 만큼 공모가 대비 2배를 웃도는 등 현 주가를 전통적인 방법으로 설명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김동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올해 핀테크 기업들의 가치는 최소 50~100%의 리레이팅 진행 중이다. 올해 상장한 카카오뱅크는 공모가 대비 60% 상승, 카카오페이 역시 공모가 대비 100%의 수익률을 시현 중이다"며 "2022년 카카오페이는 MTS 출시와 디지털 손해보험사 본인가 취득 등으로 금융업 본격 진출이 기대된다" 고 덧붙였다.
 
최관순 SK증권 연구원은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는 플랫폼 기업은 매출이 증가하면서 기업가치가 동반해 증가하는 특징이 있다"며 "특히 본격적인 매출상승 이전 투자자금 확보를 위해 상장을 하기 때문에 상장 이후 높은 매출 상승과 멀티플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홍다원 기자 hong.daw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