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그룹-대우건설, 동해안 산불 피해 성금 5억원 지원 - 이코노미스트

Home > 부동산 > 건설

print

중흥그룹-대우건설, 동해안 산불 피해 성금 5억원 지원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기탁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왼쪽)과 이대현 KDB인베스트먼트 대표가 대우건설 지분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중흥그룹]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왼쪽)과 이대현 KDB인베스트먼트 대표가 대우건설 지분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중흥그룹]

 
중흥그룹과 대우건설이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돕기 위해 성금 5억원을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된다.
 
정창선 중흥그룹 회장은 “산불로 삶의 터전을 잃은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빠른 피해 복구와 일상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성금은 중흥그룹과 대우건설이 함께 뜻을 모은 것이다. 대우건설 임직원 성금은 '동전모아사랑실천' 기부금을 사용했다. 동전모아사랑실천 기부금은 매달 임직원의 급여에서 1000원 미만 동전을 모아 마련한 기금으로 불우이웃을 돕는 대우건설의 사회공헌활동으로 2008년부터 이어지고 있다.
 
중흥그룹 관계자는 “산불 피해가 하루빨리 복구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 식구가 된 중흥그룹과 대우건설이 어려운 이웃을 돕고 사회에 보탬에 될 방안을 함께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김두현 기자 kim.doohye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