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디지털 접근성 최고…기업 디지털 역량은 하위권 [체크리포트] - 이코노미스트

Home > 정책 > Check Report

print

한국, 디지털 접근성 최고…기업 디지털 역량은 하위권 [체크리포트]

디지털 양극화도 문제, 한국 세대 간 디지털 격차 OECD 국가 중 1위

 
 
 
한국은 최고 수준의 디지털 접근성에도 불구하고 기업들의 디지털 활용도가 주요국에 비해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국경제연구원이 해외 주요기관의 디지털 경쟁력 비교자료를 분석한 결과, 한국은 전 세계 상위권의 디지털 환경을 갖춘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한국은 OECD 국가들 가운데 ‘인구 100명당 100Mbps 이상 고정 광대역 가입자 수’가 40명으로 가장 높아, 고품질 인터넷에 대한 접근성이 세계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높은 수준의 디지털 접근성에도 불구하고, 기업의 디지털 활용역량을 나타내는 주요 지표는 다른 나라들에 비해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중소기업(249인 이하)의 경우 디지털 역량 지표가 대기업(250인 이상)에 비해 더 낮은 것으로 드러났다.
 
국제비교를 위해 유로존(19개국) 및 영국과 한국을 비교 분석한 결과, 한국 대기업의 클라우드 컴퓨팅 사용 비중은 46.5%로 조사대상 20개국 가운데 최하위를 기록했으며 중소기업은 이보다 낮은 24.5%로 조사대상 20개국 가운데 19위를 기록했다.
 
CRM 사용 비중도 최하위권을 면치 못했다. 대기업의 CRM 소프트웨어 사용 비중은 51.2%로서 조사대상 20개국 가운데 19위를 기록했다. 중소기업은 17.3%에 그쳐 역시 조사대상 20개국 가운데 19위를 기록했다.
 
이커머스 매출이 발생하는 기업 비중도 대기업은 38.2%를 기록해 조사대상 20개국 가운데 17위를 기록했다.
 
연령대를 기준으로 한 한국의 디지털 양극화는 OECD 내에서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16~24세 가운데 디지털 고숙련군의 비중은 63.4%로 OECD 국가 중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55~65세의 경우에는 3.9%로 나타났다.

원태영 기자 won.tae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