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금법 위반 업무상 횡령 혐의 KT 구현모 첫 재판 - 이코노미스트

Home > IT > 일반

print

정치자금법 위반 업무상 횡령 혐의 KT 구현모 첫 재판

19·20대 국회의원 99명에 4억원대 쪼개기 후원 혐의

 
 
구현모 KT 대표가 지난달 31일 오전 서울 서초구 KT연구개발센터에서 열린 제40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 KT]

구현모 KT 대표가 지난달 31일 오전 서울 서초구 KT연구개발센터에서 열린 제40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사진 KT]

국회의원에 대한 ‘쪼개기 후원’ 혐의를 받는 구현모 KT 대표의 첫 번째 정식 재판이 6일 열린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7단독 허정인 판사는 이날 오전 10시 20분부터 업무상 횡령 혐의를 받는 구 대표의 첫 공판을 진행한다.

 
앞서 KT는 2014년 5월부터 2017년 10월까지 상품권을 매입한 뒤 되팔아 현금화하는 이른바 ‘상품권 깡’ 수법으로 약 11억5000만원 규모의 비자금을 조성했으며, 4억3790만원을 19·20대 여야 국회의원 99명에게 불법 후원한 것으로 조사됐다.

 
KT는 이 비자금을 임직원과 지인 명의로 100만~300만 원씩 금액을 나눠 후원회 계좌에 이체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과정에서 구 회장 또한 대관 담당 임원에게 명의를 빌려주는 방법으로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검찰은 구 대표를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와 업무상 횡령 혐의로 각각 약식기소 했다. 그러자 구 대표는 검찰의 처분에 불복해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강필수 기자 kang.pil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