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장기 투자에 제격’…핀트-KB증권, 연금저축계좌 1만좌 돌파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재테크

print

‘중·장기 투자에 제격’…핀트-KB증권, 연금저축계좌 1만좌 돌파

[사진 핀트]

[사진 핀트]

자산을 쌓아가는 AI 일임투자 서비스 ‘핀트(fint)’를 운영하는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이 핀트와 KB증권이 함께 선보인 연금저축 핀트 투자의 계좌 수가 1만좌를 돌파했다고 31일 밝혔다.
 
디셈버앤컴퍼니가 KB증권과 손잡고 지난해 11월 출시한 연금저축 핀트 투자는 노후대비, 세금감면 혜택 등 중·장기 투자에 최적화된 서비스로, 인공지능이 고객의 투자 성향에 따라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전세계 시장상황을 분석해 종목 매매부터 리밸런싱까지 자동으로 운용해준다.
 
초고령화사회로 급속하게 접어들면서 100세 시대가 현실화되자 노후 자금 마련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때 보다 높아진 가운데, 2030 MZ세대를 중심으로 연금저축 핀트 투자의 가입자도 빠르게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 7개월 간 핀트를 통해 연금저축에 가입한 고객들을 연령별로 살펴보면, 30대가 32%로 가장 많았고, 20대와 40대가 각각 27%로 뒤를 이었으며 50대 12%, 60대 이상이 2%로 확인됐다.
 
납입된 연금저축액은 KB증권 연금저축계좌에서 안전하게 보관되며, 핀트는 고객별 투자 성향에 맞춰 운용을 담당한다. 운용 내역과 실시간 투자 수익률 등은 핀트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확인 가능하다.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 정인영 대표는 “은퇴 이후의 안정적인 삶을 위해 연금저축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며 “핀트는 인공지능이 고객 한 명, 한 명의 상황에 맞는 맞춤형 글로벌 자산배분 전략을 가져가기 때문에 연금저축과 같은 중·장기 투자에 가장 적합하다”고 말했다.
 
 
 
 
 
한편, 디셈버앤컴퍼니는 마이데이터 ‘자산’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금융 자산을 최초로 연결한 고객을 대상으로 투자지원금 5천원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내달 19일까지 진행중이다.

김정훈 기자 kim.junghoon2@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