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 첫 SUV 온다…'폴스타 3' 10월 최초 공개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브랜드 첫 SUV 온다…'폴스타 3' 10월 최초 공개

WLTP 기준 600km 이상 주행거리 인증 목표

 

 
폴스타는 브랜드 최초 SUV 폴스타 3를 오는 10월 공개할 계획이다.[폴스타]

폴스타는 브랜드 최초 SUV 폴스타 3를 오는 10월 공개할 계획이다.[폴스타]

스웨덴의 고성능 프리미엄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Polestar)가 브랜드 최초의 SUV '폴스타 3(Polestar 3)'를 오는 10월 공개한다. 고성능 대형 전기 SUV 폴스타 3를 통해 자동차 산업에서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이는 SUV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8일 폴스타코리아에 따르면 폴스타 3는 듀얼모터와 대형 배터리가 탑재될 예정이다. 국제표준배출가스시험방식(WLTP) 기준으로 600㎞ 이상의 주행거리 인증을 목표로 하고 있다.
 
폴스타는 "동급 최고 수준의 라이다(LiDAR) 센서와 AI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 엔비디아(NVIDIA)의 중앙 집중식 컴퓨팅 기술 탑재를 통해 진보된 고속도로 자율주행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폴스타 3는 올해 10월 새로운 영상과 이미지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된다. 일부 시장에서는 공개 당일부터 폴스타 3의 고객 주문이 시작된다. 폴스타 3의 생산은 2023년부터 시작되며, 미국과 중국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토마스 잉엔라트(Thomas Ingenlath) 폴스타 CEO는 "폴스타 3는 전동화 시대에 걸맞은 프리미엄 대형 전기 SUV"라며 "이를 통해 폴스타의 디자인 정체성은 보다 강렬하고 개성 있게 진화됐으며, '스포츠(Sport)성'을 SUV에 반영해 폴스타의 핵심 가치인 '퍼포먼스'에 더욱 충실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폴스타 3는 폴스타의 성장궤도를 높이고 다음 단계로 안내할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폴스타는 자사 최초의 대형 전기 퍼포먼스 SUV 폴스타 3를 시작으로 향후 3년간 매년 신차를 출시하고 2023년 말까지 30개 이상의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등 2025년까지 누적 29만 대를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이지완 기자 lee.jiwan1@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