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고령층 ‘1:1 디지털 금융교육’ 나선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신한은행, 고령층 ‘1:1 디지털 금융교육’ 나선다

지난 15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소비자보호그룹 박현주 그룹장(왼쪽)과 서울디지털재단 강요식 이사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사진 신한은행]

지난 15일 서울 중구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소비자보호그룹 박현주 그룹장(왼쪽)과 서울디지털재단 강요식 이사장이 기념촬영하고 있는 모습.[사진 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디지털재단과 고령층 고객의 디지털 적응력 및 금융접근성 강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신한은행 박현주 소비자보호그룹장과 서울디지털재단 강요식 이사장이참석한 가운데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됐다.
 
서울디지털재단은 서울시 산하 기관으로 서울시의 디지털화와 스마트 서울에 대한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신한은행과 서울디지털재단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고령층의 디지털 적응력 및 금융접근성 제고를 위한 교육활동 추진 ▲디지털 포용 문화 확산을 위한 사업 및 서비스 ▲디지털 소외계층을 위한 맞춤형 금융서비스 기획 등의 공동사업을 함께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신한은행은 서울디지털재단에서 운영중인 어르신 디지털 강사단 ‘어디나 지원단’과 함께 신한은행의 금융콘텐츠를 결합한 ‘디지털 금융 노노(老老)케어 프로젝트’를 7월부터 진행할 계획이다.
 
‘디지털 금융 노노(老老)케어 프로젝트’는 ‘어디나 지원단’을 시니어 고객이 많은 신한은행 영업점에 파견해 ▲은행 앱 ▲ATM기 ▲금융사기 예방 등 1:1 맞춤형 디지털 금융교육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어르신들이 금융ㆍ사회서비스에 소외되지 않고 동등하게 편의를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며 “앞으로도 금융소비자보호와 디지털 포용 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은행은 지난 5월 말부터 디지털 포용 문화 확산을 위해 어르신들의 실제 디지털 경험에 대한 사연을 받고 우수작에 대해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는 ‘어르신 디지털꽃길 체험수기 공모전’을 진행 중에 있다
 
‘어르신 디지털꽃길 체험수기 공모전’은 신한 쏠(SOL)및 신한은행 홈페이지에서 접수가능하다.  

김정훈 기자 jhoons@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