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집중호우 피해복구에 2억원 후원…무료급식차량 지원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기업은행, 집중호우 피해복구에 2억원 후원…무료급식차량 지원

수해 피해 지역주민에 카드 결제대금 상환 유예
소상공인·중소기업에 2000억원 규모 긴급지원

 
 
[사진 기업은행]

[사진 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사회 복구를 돕기 위해 2억원을 후원한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지원금은 법정구호단체인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돼 수해복구와 이재민 구호 활동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지원금 후원에 앞서 호우피해 현장에 ‘사랑의 밥차’를 파견해 이재민 대상으로 무료급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지난 11일부터 집중호우로 직·간접적인 수해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을 위해 신용카드 결제대금 상환을 유예하고 기존 대출금의 만기연장‧상환유예도 지원하고 있다.
 
특히 기업은행은 소상공인‧중소기업에게 2000억원 규모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 중이다. 개인고객에게는 500억원 규모의 긴급생계안정자금을 지원하고, 대출금리도 최대 1.0%포인트까지 감면하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신속한 피해복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피해 지역 주민들의 재난 극복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윤주 기자 joos2@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