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에스이, 태풍 ‘힌남노’ 북상 소식에 이틀째 급등 [증시이슈] - 이코노미스트

Home > 증권 > 증권 일반

print

코리아에스이, 태풍 ‘힌남노’ 북상 소식에 이틀째 급등 [증시이슈]

자연 재해 복구 수요에 전날보다 20.85% ↑

 
 
1일 오전 경기 수원시 수도권기상청에서 예보관들이 태풍 상황을 실시간으로 살피고 있다. [연합뉴스]

1일 오전 경기 수원시 수도권기상청에서 예보관들이 태풍 상황을 실시간으로 살피고 있다. [연합뉴스]

자연재해 복구 특수 구조물 생산 기업 코리아에스이가 이틀째 강세다.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북상하면서 재해 복구 수요가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에 투자 심리가 모였다.  
 
2일 오전 9시 46분 기준 코리아에스이는 코스닥시장에서 전날보다 20.85%(740원) 오른 4295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상한가까지 치솟으면서 급등 마감한 바 있다.  
 
힌남노 예상 경로가 한반도에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2일 새벽 3시 힌남노는 중심기압 925hpa(헥토파스칼)로 중심에선 초속 51m 바람이 부는 ‘매우 강’ 상태로 대만 타이베이 남동쪽 약 580㎞ 부근 해상을 지났다.  
 
이후 6일쯤 제주를 통과해 부산을 중심으로 한반도를 지나갈 것으로 관측된다. 이때 예상 중심기압은 945hPa, 최대 풍속은 초속 45m 수준으로 사람이나 커다란 돌이 비바람에 날아갈 수 있을 정도의 세기인 ‘매우 강’ 강도다.  
 
한편 코리아에스이는 자연재해 복구에 사용하는 케이슨들고리, 타이케이블, 영구앵커를 출시해 사업기반을 확대해 왔으며 기업부설 연구소를 설립했다. 

홍다원 기자 daone@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