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생산자물가 전월 比 0.3%↓…1년10개월 만의 하락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은행

print

8월 생산자물가 전월 比 0.3%↓…1년10개월 만의 하락

8월 생산자물가지수 120.12
전월 대비로 2020년 10월 이후 첫 하락
국제유가 하락 등 영향

 
 
 
서울 시내 대형마트의 채소 판매대 모습. [연합뉴스]

서울 시내 대형마트의 채소 판매대 모습. [연합뉴스]

생산자물가가 전월 대비 기준으로 1년 10개월 만에 하락했다. 국제유가 하락 영향을 받으면서, 지난해 같은 기관과 비교해도 상승세가 둔화됐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8월 생산자물가지수(잠정)는 7월보다 0.3% 떨어진 120.12(2015년 수준 100)로 집계됐다. 2020년 10월 이후 1년10개월 만에 첫 전월 대비 하락이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8.4%를 기록했다. 높은 상승세를 유지했지만 ▶4월 9.7% ▶5월 9.9% ▶6월 10.0% ▶7월 9.2% 등과 비교해 상승세가 둔화된 모습이다.  
 
서정석 경제통계국 물가통계팀장은 “국제유가 하락 영향으로 석탄 및 석유제품,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공산품 가격이 내린 데 기인했다”고 밝혔다.  
 
다만 전력·가스·수도 및 폐기물은 도시가스가 14.1% 올라 3.6% 상승했고, 서비스는 음식점 및 숙박서비스를 중심으로 0.3% 올라 상승세를 유지했다.  
 
그 외에 농림수산품은 농산물이 3.8%, 축산물이 2.1% 올라 전월 대비 2.5% 상승했고, 공산품은 석탄 및 석유제품이 -8.6%, 화학제품이 -2.4% 등을 기록하며 전월 대비 1.4% 하락했다.  
 
수입품까지 포함해 가격 변동을 측정한 국내공급물가지수는 8월 들어 전월 대비 1.0% 하락했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12.3% 상승했다.
 
국내 출하 외에 수출품을 포함하는 총산출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0.6% 하락했고, 전년 동월 대비로는 10.0% 올랐다. 

이용우 기자 ywlee@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