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서 부산까지 20분”…포스코인터내셔널, 하이퍼루프 사업 모색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서울서 부산까지 20분”…포스코인터내셔널, 하이퍼루프 사업 모색

핵심 기술 보유 기업 네덜란드 하르트와 업무협약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가운데)이 1일 인천 송도에서 베르트랑 반 이 하르트 대표(오른쪽)와 하이퍼 루프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인터내셔널]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가운데)이 1일 인천 송도에서 베르트랑 반 이 하르트 대표(오른쪽)와 하이퍼 루프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시속 1000㎞ 이상으로 운항 가능해 이른바 ‘꿈의 이동 수단’으로 불리는 ‘하이퍼 루프’ 구축 사업을 위해 네덜란드 기업 하르트(HARDT)와 협력한다. 하르트는 하이퍼 루프와 관련해 핵심 기술을 보유한 선도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네옴시티 더 라인 프로젝트를 비롯해 네덜란드, 독일 등에서 하이퍼 루프 상용화 노선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1일 인천 송도에서 베르트랑 반 이 하르트 대표와 하이퍼 루프 사업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이퍼 루프는 음속을 뜻하는 하이퍼소닉과 연결고리를 뜻하는 루프의 합성어다. 공기 저항이 거의 없는 진공 상태와 유사한 수준(0.001 기압)의 튜브 내부를 자기부상 캡슐이 초고속으로 이동하는 신개념 운송 수단이다. 시속 1200㎞ 속도를 구현할 수 있어, 서울에서 부산까지 20분 만에 이동 가능하다.  
 
하이퍼 루프는 또한 배기가스가 발생하지 않는 데다, 항공기와 비교해 약 10% 정도의 에너지로 운행 가능해 차세대 친환경 운송 수단으로 꼽힌다. 하이퍼 루프 구축 비용 역시 고속철도구축 비용의 절반 수준이라는 기대감도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포스코인터내셔널은 네덜란드에 건설 중인 하이퍼 루프 시범단지(EHC)에 전용 포스코 강재를 공급한다. 또 하르트에 대한 지분 투자 등 하르트 측과 포괄적 비즈니스 파트너로 협력한다. 하이퍼 루프 사업 마케팅을 위해서도 협력할 계획이다.  
 
2016년에 설립된 하르트는 2017년 일론 머스크의 스페이스X가 주최한 하이퍼 루프 콘테스트에서 우승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하이퍼 루프 산업기술 표준화를 주도하고 있다는 평가다. 분기‧감압‧제동기술 등 하이퍼 루프 관련 7개 핵심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은 “과거 종합상사는 기존 산업의 틀 안에서 사업 기회를 찾아도 생존할 수 있었지만, 이제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창출하지 못하면 지속 성장할 수 없다”며 “투자형 사업회사로서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창의적인 미래 친환경 사업 발굴 및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기업 가치를 한층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훈 기자 hun88@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