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포항공대와 소재·부품 핵심 인재 육성 위한 MOU 체결 - 이코노미스트

Home > 산업 > 일반

print

삼성전기, 포항공대와 소재·부품 핵심 인재 육성 위한 MOU 체결

포항공대에 채용 연계형 인재 양성 과정 신설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과 김무환 포스텍 총장이 업무협력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삼성전기]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과 김무환 포스텍 총장이 업무협력 협약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 삼성전기]

삼성전기와 포항공대학교는 소재·부품 분야의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고,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채용 연계형 인재 양성 과정을 신설하는 데 합의하고 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18일 포항공대 대학본부에서 진행됐다. 장덕현 삼성전기 장, 김두영 컴포넌트사업부장, 이시우 중앙연구소장과 김무환 포항공대 총장, 손준우 신소재공학과 교수, 김종규 기획처장 등이 참석했다.
 
삼성전기는 소재·부품 관련 미래 기술 테마를 포항공대에 제안하고. 포항공대 신소재공학과 등 관련 학과에서는 과제 연구 및 맞춤형 교육 과정을 운영하기로 했다. 양성과정에는 포항공대 교수 14명이 참여한다. 포항공대 신소재공학과 등 소재 부품 관련 분야 석·박사 과정 대학원생 중 선발된 인원들은 장학금 및 학자금을 지원받고, 졸업 후 삼성전기에 입사하게 된다.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은 “소재·부품 산업의 기술경쟁이 갈수록 첨예해지면서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확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포항공대와의 협약은 삼성전기의 기술 경쟁력은 물론 한국 소재·부품 산업의 뿌리를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기는 소재, 다층박막성형, 미세회로 구현과 같은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IT 및 전장 분야의 차세대 부품을 개발하고 있다. 연구개발 업무를 전담하는 중앙연구소를 통해 미래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각 사업부에 별도 연구개발 조직을 구성해 차별화된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

이병희 기자 leoybh@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