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산림청과 업무협약…기후 위기 공동 대응한다 - 이코노미스트

Home > 금융 > 카드

print

신한카드, 산림청과 업무협약…기후 위기 공동 대응한다

산림 복원, 생물 다양성 증진, 조림 통한 탄소 흡수 사업 협력
데이터 공동 활용과 산림 관련 기관 간 공동 네트워크도 구축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산림청(청장 남성현)과 함께 기후 위기 공동 대응과 친환경 경영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서울 남산 야외 식물원에서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남성현 산림청장(왼쪽)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산림청(청장 남성현)과 함께 기후 위기 공동 대응과 친환경 경영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서울 남산 야외 식물원에서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남성현 산림청장(왼쪽)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산림청과 함께 기후 위기 공동 대응과 친환경 경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남성현 산림청장과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남산 야외식물원에서 이날 오후 협약 체결식이 진행됐다.
 
신한카드와 산림청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기후 변화·재해로 인한 산림 및 생태계 훼손에 대한 복원과 보호 ▶산림 내 생물 다양성 유지와 증진 ▶조림을 통한 탄소 흡수 증진 등의 사업에 대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 협력 사업의 성공을 위해 ▶양 기관의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고 ▶산림 관련 전문 기술을 보유한 기관들의 공동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특히 신한카드는 국내 최고 수준의 빅데이터 능력을 활용해 참여 기관들의 능력 활용도를 제고하는 것은 물론, 신한카드가 자체 개발한 소비 분야 탄소 배출 지수인 ‘그린인덱스’와 산림청 데이터를 연계하는 등 산림 생태계 보전에 힘을 보탤 방안을 연구한다는 계획이다.
 
신한카드는 향후 산림청과의 업무협약 내용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친환경 소재 플레이트에 멸종 위기 식물을 프린팅한 카드 상품을 출시하고, 자사 쇼핑몰인 ‘올댓쇼핑’에서 각종 친환경 임산물을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는 산림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향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신한금융그룹의 ESG 전략 방향인 친환경, 상생, 신뢰를 바탕으로 다양한 ESG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형준 기자 yoonbro@edaily.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